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INTERVIEW

“교육자치 제대로 못할 바엔 교육감 선거 없애자”

우동기 대구교육감

  • 최호열 기자|honeypapa@donga.com

“교육자치 제대로 못할 바엔 교육감 선거 없애자”

1/4
  • ● 학생 행복지수 전국 꼴찌에서 1등으로
  • ● “특목고 문제 지방교육청에 맡겨야”
  • ● “공교육은 학생의 행복 역량 키우는 것”
  • ● “기초학력 미달 학생 없애는 게 학생 인권 향상”
“교육자치 제대로 못할 바엔  교육감 선거 없애자”

[지호영 기자]

문재인 정부 들어 가장 큰 변화의 조짐을 보이는 게 교육정책이다. ‘교육적폐 청산’이라는 표현까지 써가며 교육 전반에 대한 대대적인 변화를 시도하고 있다. 이에 대해 “박근혜 정부가 이념전쟁에 교육을 끌어들였듯, 문재인정부도 같은 우(遇)를 범하는 것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가 나온다. 교육이 잘못되면 국가의 백년대계(百年大計)가 무너질 수밖에 없다.

대구는 2010년까지만 해도 청렴도 꼴찌, 교육청 평가 꼴찌의 도시였다. 학생들 학력도 떨어졌고, 학교폭력도 심각했다. 군대로 치면 ‘관심사병’에 해당하는 ‘정서행동 특성검사 관심군’ 학생 비율이 14.9%로 전국에서 가장 높았다.

그런데 7년이 지난 지금, 대구는 교육청 평가에서 5년째 1위고, 청렴도도 1위다. ‘정서행동 특성검사 관심군’ 학생 비율이 1.9%로 전국 평균 3.5%보다 훨씬 낮아졌다. 학교폭력 피해 응답률, 학업 중단율, 인터넷·스마트폰 중독률, 흡연율 등도 전국에서 가장 낮게 나왔다.

특히 국가수준 학업성취도 평가에서 전국 최상위 학력을 나타내고 있다. 수능 1등급 비율은 서울보다 낮지만, 수능 성적 전체 평균은 대구가 더 높다. 기초학력 미달자 비율도 전국에서 가장 낮다. 한마디로 공교육이 제대로 이뤄지고 있다는 이야기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대상으로 각국 학생들의 삶의 질을 측정하는 행복지수에서 2년 연속 1위, 통계청에서 조사한 학교생활 만족도에서도 1위로 나타났다. ‘대한민국 교육수도 대구’란 캐치프레이즈가 과언은 아닌 셈이다.



100-100-1 프로젝트

이 렇게 변모한 대구 교육의 중심엔 우동기(65) 대구교육감이 있다. 영남대 총장을 지낸 그는 2010년부터 7년째 대구 교육 현장을 이끌고 있다. 대구교육청 교육감 집무실 한켠에 알록달록 다양한 색깔과 모양의 책들이 꽂혀 있는 게 눈에 띈다. 대구지역 중고등학교 학생들이 쓴 책들이다. 우 교육감이 추진한 ‘100-100-1 프로젝트’의 성과라고 했다.

“대구교육청은 전부터 ‘아침독서 10분 운동’을 전개했다. 독서는 상상력을 키우는 좋은 교육이다. 여기서 한걸음 더 나아가 인문과 고전을 읽은 후 자기 삶과 연결해 글을 쓰는 ‘나의 삶 100자 쓰기’를 진행했다. 또한 디베이트(debate) 교육도 도입했다. 주제에 대해 자신의 견해와 상관없이 찬반을 정해 토론하는 교육이다. 그렇게 해서 고등학교를 졸업할 때까지 100권의 책을 읽고, 100번 토론하며, 1권의 책을 쓰는 ‘100-100-1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학생들이 책을 내면 교육청에서 출판기념회도 열어줬다.”

대입 수시 전형에 큰 도움이 되었겠다.
“이 걸로 대학을 간 학생이 많긴 하지만, 그게 목적은 아니다. 지금은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창의교육을 해야 하는 시대다. 창의성은 상상력과 비판적 사고력에서 나온다. 그게 문제 해결 능력을 키워준다. 그 기본이 책읽기, 글쓰기, 토론이다. 실제 이 프로젝트를 진행한 후 대구 학생들의 사고력과 상상력이 많이 성장했다.”

우 교육감의 얼굴엔 자부심이 가득했다.

지난 7년을 자평한다면.
“대구 교육의 기초가 다져졌다고 자부한다. 학부모와 지역사회가 우리 공교육을 신뢰하게 된 게 가장 큰 성과다. 학부모 만족도가 만점에 가깝다. 학생들도 엄청 좋아졌다. 각종 지표에서 대구 학생들이 가장 행복하고, 학교생활에 만족하고 있으며, 정서적으로 안정되고 건강하며, 공부도 잘하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1/4
최호열 기자|honeypapa@donga.com
목록 닫기

“교육자치 제대로 못할 바엔 교육감 선거 없애자”

댓글 창 닫기

2017/12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