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紙上展示

치마 입고 마세 금지!

  • 글·이정훈 편집위원 | hoon@donga.com

치마 입고 마세 금지!

김현정은 화려한 한복을 입고 다니는 데다 자태도 좋아 어디를 가든 눈길을 끈다. 그런 그가 내놓은 주제는 ‘발칙’함이다. 그는 그것을 예쁘게 표현한다. ‘내숭’이라는 제목을 붙여서. 예쁘고자 하는 것도 욕망이고, 편하고자 하는 것도 욕망이라는 것이다. 점잖은 줄 알았던 한국화(韓國畵)는 순식간에 섹시해진다. 하지만 그는 조심스럽고 수줍음 많은 처녀다. 아! 이것도 내숭인가…? (한지 위에 수묵담채, 콜라주)

치마 입고 마세 금지!
치마 입고 마세 금지!
치마 입고 마세 금지!
치마 입고 마세 금지!
치마 입고 마세 금지!
김현정

1988년 서울 출생. 선화예고, 서울대 동양화과. 경영학과, 동 대학원 동양화과 졸업(석사). 화집 ‘2014 내숭 올림픽’, 서화집 ‘김현정의 내숭’

신동아 2015년 6월 호

글·이정훈 편집위원 | hoon@donga.com
목록 닫기

치마 입고 마세 금지!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