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사진으로 보는 大選

‘선거의 여왕’ 첫 여성 대통령으로 돌아오다

11세 청와대 소녀서 퍼스트레이디까지

  • 글·최영철 ftdog@donga.com 사진출처·동아일보 DB, 연합뉴스, 박근혜 후보 캠프, 동아일보 출판국 사진팀

‘선거의 여왕’ 첫 여성 대통령으로 돌아오다

1/2
  • 헌정사상 64년 만에 여성으로선 첫 최고 지도자가 탄생했다.
  • 11세 소녀일 때 청와대에 들어가 퍼스트레이디까지 하다 1979년 아버지 박정희 전 대통령 서거 뒤 청와대를 떠난 지 34년 만이다.
  • 제18대 대통령선거에서 국민은 새누리당 박근혜 후보의 손을 들어줬다.
  • 부모를 총탄에 잃은 비운의 영애(令愛)에서 5000만 국민의 삶을 책임질 대한민국호(號)의 선장이 되기까지 순탄치 않은 여정이었다.
  • 위기 때마다 뚝심으로 보수진영을 구해낸 ‘선거의 여왕’은 한 번의 대권 재수를 거쳐 끝내 자신의 선거에서도 이겼다. 피 말리는 벅찬 승부였다.
  • 그러나 주마등같은 고난의 여정과 환희도 잊어야 한다.
  • 이제 대한민국 대통령이고, 반대 표를 던진 절반의 국민까지 끌어안아 대통합을 이루고 경제난국을 헤쳐가야 하는 외로운 자리에 섰다.
  • 소통과 화합을 통해 성공하는 첫 여성 대통령이 되길 기대한다.
‘선거의 여왕’ 첫 여성 대통령으로 돌아오다
▲ 박근혜 당선인이 대선 당일인 12월 19일 밤 서울 광화문을 찾아 당선 소감을 밝히고 지지자들의 성원에 답하고 있다.

‘선거의 여왕’ 첫 여성 대통령으로 돌아오다
1 12월 19일 저녁 서울 종로구 KT 광화문 사옥 건물 외벽 전면을 스크린 삼아 박근혜 당선인의 모습이 생중계되고 있다.

2 12월 20일 오전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하는 박근혜 당선인과 새누리당 당직자들.

당선인의 학창 시절

‘선거의 여왕’ 첫 여성 대통령으로 돌아오다
1 장충국민학교 시절 해수욕하는 부녀

2 성심여중 시절

3 스케이트를 타며

4 성심여고 시절

5 기타를 치는 대학생 박근혜

6 서강대 재학 시절
1/2
이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목록 닫기

‘선거의 여왕’ 첫 여성 대통령으로 돌아오다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