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특집 | 文정부 운명 가를 지방선거 大해부 |

‘프랜차이즈 스타’ 원희룡의 벼랑 끝 선택

격전 현장 취재 | 제주

  • | 홍세미 머니투데이 더리더 기자 semi4094@mt.co.kr

‘프랜차이즈 스타’ 원희룡의 벼랑 끝 선택

1/3
  • ● ‘무소속, 복당, 합류’ 갈림길
    ● 야권 분열로 여당 어부지리?
원희룡 제주도지사.

원희룡 제주도지사.

1%. 제주도가 우리나라 인구에서 차지하는 비율은 1%다. 

‘정치 변방’ 제주를 중심으로 끌어올린 사람은 원희룡 제주도지사다. 원 지사는 16~18대 국회에서 한나라당 소장파의 일원으로 활동했다. 

이런 그는 일찌감치 19대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그 뒤 지방선거에서 당의 러브 콜을 받아  제주지사 선거에 출마해 당선됐다. 제주도에서 원희룡은 하나의 아이콘이 됐다. 학창 시절 전교 1등을 지켰고 1982년 전국 학력고사에서 전국 수석을 차지해 서울대 법대에 합격했다. 제주의 수재 원희룡이 지사가 된 것은 일종의 ‘금의환향’이었다.


1/3
| 홍세미 머니투데이 더리더 기자 semi4094@mt.co.kr
목록 닫기

‘프랜차이즈 스타’ 원희룡의 벼랑 끝 선택

댓글 창 닫기

2018/08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