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카메라 포커스

추모, 분노,反美의 거대한 용광로

  • 글·사진: 김형우 기자·동아일보·연합뉴스

추모, 분노,反美의 거대한 용광로

1/2
  • 두 여중생 사망사건으로 시작된 반미열풍이 전국을 강타하고 있다. 월드컵 이후 조용하던 광화문이 다시 붐비고 있다.시민들의 자발적 행사 참여는 월드컵 때와 비슷하다. 때마침 닥친 한파도 자존심을 다친 우리 국민의 항의행렬을 막지 못했다. 추모와 분노, 충돌이 뒤섞인 현장, 세대도 지역도 종교도 초월해 한 목소리로 어울린 시위현장은 거대한 용광로였다.
추모, 분노,反美의 거대한 용광로

12월7일 밤 서울 광화문 일대 도로에서 1만여명의 시민이 미군 장갑차에 희생된 여중생을 추모 하면서 한미주둔군지위협정(SOFA) 개정을 요구하는 촛불시위를 벌이고 있다.

1/2
글·사진: 김형우 기자·동아일보·연합뉴스
목록 닫기

추모, 분노,反美의 거대한 용광로

댓글 창 닫기

2018/11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