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카메라 스케치

여군 지망생들의 해병대 체험 캠프

“흙밥을 먹어도 좋다 나는 군인이 되고 싶다!”

  • 사진·글: 김형우 기자

여군 지망생들의 해병대 체험 캠프

1/2
  • 10월말 전북 무주에서 열린 해병대 체험 캠프에서 여군 지망생 100명이 혹독한 훈련을 받았다. 몇 번씩 낙방해도 굴하지 않고 군인이 되겠다는 신념 하나로 도전을 거듭하는 여성들에게 대한민국 군대는 한껏 패기를 펼칠 수 있는 매력적인 일터다.
  • 땀과 흙탕물로 얼룩진 그들에게서 ‘아름다운 힘’이 느껴진다.
여군 지망생들의 해병대 체험 캠프

육상 IBC(기습특공) 훈련중 무거운 고무 보트를 머리에 이고 식사하는 여군 지망생들

1/2
사진·글: 김형우 기자
목록 닫기

여군 지망생들의 해병대 체험 캠프

댓글 창 닫기

2018/12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