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카메라 포커스

‘전국토의 골프장화’ 시작되나

땅은 망가지고 나무는 짓밟히고

  • 사진: 박해윤 기자·녹색연합 글: 박해윤 기자

‘전국토의 골프장화’ 시작되나

1/2
  • 전국의 골프장은 현재 약 180개. 서울 근교 수도권의 골프장은 이미 포화상태다. 게다가 해외에 진출한 한국 선수들의 잇단 쾌거로 골프열풍이 불면서 각 지자체마다 앞다퉈 골프장 건설에 나섰다.
  • 추가로 들어설 골프장만도 80여개. ‘전국토의 골프장화’ 바람에 수백 년 된 나무들은 쓰러지고 수천 년 강산은 소리없이 사라지고 있다.


1/2
사진: 박해윤 기자·녹색연합 글: 박해윤 기자
목록 닫기

‘전국토의 골프장화’ 시작되나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