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카메라 산책

18세기 복원, 대역사 돌입! 수원 화성(華城)

18세기 복원, 대역사 돌입! 수원 화성(華城)

1/3
  • 경기도와 수원시는 수원 화성 내부를 정조대왕이 축조한 18세기 원형대로 복원하기로 했다. 수원 도심 한복판 66만평에 이르는 시가지를 1조4000억원을 들여 조선시대 양식으로 바꾸는 대역사(大役事)다. 사업 완료시점은 2018년. 경기도측은 “서울시의 청계천 복원사업에 비견되며 화성이 복원되면 수도권의 관광명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18세기 복원, 대역사 돌입! 수원 화성(華城)

수원 화성 복원 조감도. 화성 성곽 및 행궁, 수원천이 표시돼 있다.

18세기 복원, 대역사 돌입! 수원 화성(華城)

건물들이 빽빽이 들어찬 화성 성곽 내부 시가지. 이들 건물들은 철거되거나 18세기 조선시대 양식으로 재건축될 예정이다.

1/3
목록 닫기

18세기 복원, 대역사 돌입! 수원 화성(華城)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