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카메라 스케치

단학 수련자들의 명상여행지 美 세도나 일지명상센터

평화를 찾아서, 나를 찾아서…

  • 글/사진·박해윤 기자

단학 수련자들의 명상여행지 美 세도나 일지명상센터

1/3
  • 현대 단학 창시자 이승헌 박사가 1997년 미국 애리조나주 국유림에 설립한 마고가든(Mago Garden)의 일지명상센터. 전세계인이 이곳을 찾는 까닭은 신비의 에너지 ‘볼텍스(Vortex)’를 경험하기 위해서다. 음양의 에너지가 결합된 볼텍스에 들어가면 전생의 기억을 되살리거나 예술적인 영감을 얻을 수 있다고 한다. 한국의 단학 사범들은 한해 수십만명의 이곳 방문객에게 신비로운 에너지를 체험하도록 지도할 뿐 아니라 ‘인간사랑, 지구사랑’이라는 평화의 메시지도 전달한다. 초자연적인 세계가 펼쳐진다는 마고가든으로 여행을 떠나보자.
단학 수련자들의 명상여행지 美 세도나 일지명상센터
단학 수련자들의 명상여행지 美 세도나 일지명상센터

한 해 수십만명의 외국인이 일지명상센터를 찾는다.

단학 수련자들의 명상여행지 美 세도나 일지명상센터

수련에 앞서 한국의 단학 사범들이 기공체조 시범을 보이고 있다.

1/3
글/사진·박해윤 기자
목록 닫기

단학 수련자들의 명상여행지 美 세도나 일지명상센터

댓글 창 닫기

2018/08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