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카메라 스케치

‘무한 상상’의 날갯짓, 서울프린지페스티벌 2005

꿈꾸는 젊은이여, 펄떡이는 심장에 꽃을 피워라!

  • 글·사진 / 정경택 차장, 박해윤 기자

‘무한 상상’의 날갯짓, 서울프린지페스티벌 2005

1/3
  • 경직된 주류 예술은 가라! 여기, 장르와 무대를 뛰어넘는 독립예술가들의 신명난 놀이마당이 펼쳐진다. 밋밋한 거리는 축제의 장이 되고, 관객과 공연자가 한데 어우러져 춤판을 벌인다. 최근 홍익대 주변 거리무대에서 열린 서울프린지페스티벌 2005. 주변부를 뜻하는 ‘프린지’는 창의적인 젊은 예술가들의 자발적 축제 공동체를 의미한다. 상상력의 경계를 탐험하는 젊은이들의 몸짓은 자유, 바로 그것이다.
‘무한 상상’의 날갯짓, 서울프린지페스티벌 2005


‘무한 상상’의 날갯짓, 서울프린지페스티벌 2005

홍대 인근의 카페에서도 독특한 퍼포먼스를 감상할 수 있다.

1/3
글·사진 / 정경택 차장, 박해윤 기자
목록 닫기

‘무한 상상’의 날갯짓, 서울프린지페스티벌 2005

댓글 창 닫기

2018/11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