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카메라 스케치

어, 이런 박물관도 있었어?

  • 글/사진· 동아일보 출판사진팀

어, 이런 박물관도 있었어?

1/2
  • 배용준박물관, 경찰박물관, 로봇박물관, 신문박물관, 축구박물관, 쇳대박물관, 티베트박물관…. 서울엔 알려지지 않은 이색 박물관들이 곳곳에 숨어 있다. 테마도 특이할뿐더러, 유리상자 속에 모셔진 골동품을 멀찍이 서서 바라보는 게 아니라 직접 만지고 체험할 수 있기에 부모에겐 추억을, 자녀에겐 호기심을 선사한다.
어, 이런 박물관도 있었어?

일본인의 관광명소가 된 배용준박물관(논현동). 일본 관광객들이 ‘겨울연가’ 포스터를 들고 “용사마 최고!”를 외치고 있다.

어, 이런 박물관도 있었어?

어린이들에게 인기 있는 IQ박물관(불광동).



어, 이런 박물관도 있었어?

지난해 10월 경찰 창설 60주년을 맞아 개관한 경찰박물관(신문로).

어, 이런 박물관도 있었어?

세종로 동아미디어센터에 있는 신문박물관. 600여 점의 전시품을 감상할 수 있고 신문 제작 체험도 할 수 있다.



어, 이런 박물관도 있었어?

상암동 월드컵 경기장에 들어선 축구박물관.

어, 이런 박물관도 있었어?

고려시대 무쇠 자물쇠에서부터 유럽 황실 자물쇠까지 다양한 쇳대(자물쇠)가 전시된 쇳대박물관(동숭동).

1/2
글/사진· 동아일보 출판사진팀
목록 닫기

어, 이런 박물관도 있었어?

댓글 창 닫기

2018/12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