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카메라 스케치

명품 고객을위한 특별 서비스, 그 중독성 유혹

  • 글/사진·박해윤 기자

명품 고객을위한 특별 서비스, 그 중독성 유혹

1/2
  • 백화점들이 잇따라 명품관을 개장하면서 VVIP(Very Very Important Person) 고객을 위한 서비스 경쟁이 치열하다. ‘1%’를 위한 공간들의 ‘품격 전쟁’ 현장.
명품 고객을위한 특별 서비스, 그 중독성 유혹

매장 입구에서 90도로 허리를 굽혀 고객을 맞고 발레파킹을 해주는 명품관 직원들.

명품 고객을위한 특별 서비스, 그 중독성 유혹

고객들의 개인휴식공간인 PSR(Personal Shopper Room).

명품 고객을위한 특별 서비스, 그 중독성 유혹

매장 곳곳에 유명 작가들의 작품이 걸려 있다.(좌) 캡슐 모양의 ‘미래형’ 엘리베이터.(우)

1/2
글/사진·박해윤 기자
목록 닫기

명품 고객을위한 특별 서비스, 그 중독성 유혹

댓글 창 닫기

2018/11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