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카메라 스케치

새옷 갈아입은 천년고도 慶州

  • 글/사진·장승윤 기자

새옷 갈아입은 천년고도 慶州

1/2
  • 경주가 달라졌다. 고색창연한 수학여행지 이미지를 벗어나 ‘젊은 문화관광 중심지’로 거듭나는 중이다. 9월7일부터 40일간 보문단지에서 열리는 경주세계문화엑스포와, ‘역사체험 테마파크’를 내걸고 문을 연 신라밀레니엄파크가 그 주인공. 깊어가는 가을, 변신의 활기로 가득한 고도(古都)를 찾았다.
새옷 갈아입은 천년고도 慶州

세계문화엑스포의 상징으로 떠오른 ‘경주타워 멀티미디어쇼’. 경주타워를 배경으로 신라의 역사를 영상으로 펼쳐 보이는 레이저쇼와 불꽃놀이가 이어진다.

새옷 갈아입은 천년고도 慶州

엑스포는 개막 3일 만에 8만4000명이 관람할 정도로 성황이다.

새옷 갈아입은 천년고도 慶州

앙증맞은 표정의 토우가 관람객의 웃음을 자아낸다.

1/2
글/사진·장승윤 기자
목록 닫기

새옷 갈아입은 천년고도 慶州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