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카메라 스케치

‘가림막 갤러리’

보여드리고 싶지 않아 보여드립니다

  • 글/ 사진· 김형우 기자

‘가림막 갤러리’

1/2
  • 건축공사장 가림막이 서울 도심 속 갤러리로 거듭났다. 그림과 사진 등 다양하고 화려한 작품세계가 공사장 밖으로 펼쳐진다. 관람료는 무료, 대관료도 무료, 전시기간은 건물 완공 때까지. 서울이 조금 더 예뻐졌다.
‘가림막 갤러리’

여의도의 한 건축물 가림막. 밤이면 조명을 받아 멋진 야경을 만들어낸다.

‘가림막 갤러리’

여의도(좌) 서울시청 신청사 예정지(우)

‘가림막 갤러리’

역삼동 강남역 부근의 건설회사 주택문화관(좌) 한남동. 바코드 작가인 양혜주 교수의 작품이다.(우)

1/2
글/ 사진· 김형우 기자
목록 닫기

‘가림막 갤러리’

댓글 창 닫기

2018/11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