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전문가 제언

베이비붐 세대 은퇴 후 부부생활 전망

“황혼이혼 가능성 급증, 재테크 못지않게 부부 금실에 신경써야”

  • 신연희│성결대 교수, 한국가정법률상담소 초빙연구위원 yshin@sungkyul.ac.kr│

베이비붐 세대 은퇴 후 부부생활 전망

1/3
  • 최근 한국가정법률상담소가 베이비붐 세대 부부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10명 중 2명은 “10년 후엔 부부관계가 유지되지 않을 것”이라고 응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이 높고 혼인기간이 증가할수록 결혼만족도와 결혼안정성이 낮아지는 경향도 나타났다. 은퇴를 앞둔 베이비붐 세대들이 행복한 노년 생활을 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베이비붐 세대 은퇴 후 부부생활 전망

일본 베이비붐 세대의 황혼이혼은 심각한 사회문제가 됐다. 은퇴한 노부부의 삶을 다룬 일본 연극 ‘잠 못 드는 밤은 없다’의 한 장면.

베이비붐 세대가 은퇴하기 시작하면서 이들의 미래에 관심을 갖는 이가 늘고 있다. 베이비붐 세대는 1950년대 중반부터 1960년대 중반 사이에 태어난 이들을 가리키는 말. 한국 경제의 고도성장을 앞서 이끌었지만, 정작 자신들의 미래는 제대로 준비하지 못했다는 공통점을 갖고 있다. 이들의 은퇴가 우리 경제에 미칠 영향에 관심을 기울이는 이가 많은 이유다.

베이비붐 세대의 은퇴에 직면해 주의 깊게 살펴볼 지점은 하나 더 있다. 이들의 가족문제, 그중에서도 특히 부부문제다. 베이비붐 세대는 조기 은퇴와 기대 수명의 연장으로 인해 은퇴 후 20~30년을 부부 두 사람이 함께 살게 된 최초의 세대다. 가족복지 측면에서 각별한 관심이 필요한 셈이다. 이들이 우리 사회 인구 구성에서 상당한 비중을 차지하는 만큼, 베이비붐 세대의 행복은 곧 사회 전체의 행복도를 높이는 데 큰 영향을 미친다.

직장에서 벗어나 자녀들을 떠나보내고 부부만 함께 지내야 할 이들의 미래 생활은 행복할까? 아니면 배우자와 함께 있는 것 자체가 힘들고 괴로운 일이 될까? 한국가정법률상담소는 지난 4월 이런 질문의 답을 구하기 위해 베이비붐 세대 부부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1953~63년생 배우자를 둔 기혼 남녀 1013명(남자 357명, 여자 656명)을 대상으로 삼았다.

“이혼해봤자 좋을 것 없어서 산다”

베이비붐 세대 은퇴 후 부부생활 전망
이번 조사에서 베이비붐 세대 자신들도 부부관계의 미래에 대해 우려하고 있음이 드러났다. 응답자 10명 중 1.8명은 10년 후에도 현재의 배우자와 부부관계를 지속할 수 있을지에 대해 회의적인 태도를 보였다. 특히 여성의 경우 10명 중 2.2명(남성은 1.2명) 꼴로 “부부관계를 지속하지 않을 수 있다”고 답했다.(그림1)

베이비붐 세대 부부들의 결혼생활 만족도는 나이가 많아질수록 급격히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그림2) 이들이 전(前) 세대에 비해 이혼에 대해 상대적으로 개방적인 태도를 갖고 있는 만큼, 머지않아 우리 사회에서 황혼이혼이 심각한 문제로 부상할 가능성이 높음을 보여주는 결과다. ‘황혼이혼’이라는 단어의 발원지는 일본으로, 1947~50년에 태어난 일본의 베이비붐 세대, 일명 ‘단카이(團塊) 세대’ 부부들이 노년기에 이혼을 ‘감행’하면서 만들어졌다.

우리나라 베이비붐 세대가 황혼이혼 사태에 직면할 수 있음을 보여주는 또 다른 증거는 이들이 배우자와 공유하는 시간이 많지 않다는 점이다. 절반 이상의 부부가 여가생활을 공유하지 않고, 이 중 상당수(11.3%)는 함께 여가를 보내는 것 자체를 기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베이비붐 세대는 부부 사이 갈등이 잦으며 이를 관리하는 데도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부부 간의 갈등이 ‘자주’ 또는 ‘매우 자주’ 발생한다는 응답이 16.2%에 달했고, 이들 가운데 40%는 갈등 상황이 “배우자의 뜻대로 끝난다” “내 뜻대로 끝난다” “갈등 상황을 무시하고 각자 행동한다” “큰 싸움으로 확대된다” 등 갈등이 제대로 마무리되지 않은 채 봉합된다고 응답했다.

베이비붐 세대의 절반가량(남성의 47.5%, 여성의 44.6%)은 부부관계를 유지하는 이유에 대해 “이혼한다고 특별히 좋을 것이 없으므로” “살아온 세월이 아까워서”와 같이 답해 부부생활을 형식적으로 영위하는 태도를 보였다. (표 참고)
1/3
신연희│성결대 교수, 한국가정법률상담소 초빙연구위원 yshin@sungkyul.ac.kr│
목록 닫기

베이비붐 세대 은퇴 후 부부생활 전망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