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반론보도문

반론보도문

‘신동아’는 2013년 7월호 “박원순 시장 아들의 수상한 ‘작은 결혼식’ 특급호텔보다 비싼 곳에서 특혜 의혹” 제하의 기사에서 ‘작은 결혼식’을 하겠다고 공언한 박원순 서울시장이 아들의 결혼식을 호화롭게 치렀거나 특혜를 받았을 수 있다는 의혹을 제기한 바 있습니다.

그러나 박 시장 측은 ‘조용하고 간소하게 치를 장소를 찾다가 한국가구박물관에 문의해 결혼식을 올리게 되었고, 친인척 등 30여 명만 초대하고 청첩장도 찍지 않는 등 호화 결혼식과는 전혀 상관없다’고 알려왔으며, 한국가구박물관은 ‘이전에도 혼주 측이 원하는 취지와 내용에 맞게 비용을 협의해 결혼식을 진행했고, 박 시장 측도 그 절차에 따라 협의했기 때문에 박 시장이라서 특별히 싸게 한 것은 아님’을 알려왔습니다.

박 시장 측이 ‘마치 호화 또는 특혜와 관련 있는 것처럼 보도한 것은 사실과 다르다’고 알려왔기에 이를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신동아 2013년 8월 호

목록 닫기

반론보도문

댓글 창 닫기

2018/11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