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자동차와 시계

서로에게 뮤즈가 되다

  • 이은경 자유기고가 (veditor@paran.com)

자동차와 시계

1/2
  • ‘손목 위의 자동차’라고도 하는 고급 기계식 워치와 복잡한 메커니즘을 지닌 자동차는 오랜 시간 남성이 꿈꾸는 럭셔리 장난감으로 군림해왔다. 자동차에서 영감을 받은 시계부터 자동차 브랜드와 시계 브랜드의 공동작업으로 탄생한 시계까지 진화에 진화를 거듭하는 자동차와 시계에 관하여.
자동차와 시계


Parmigiani & Bugatti

기계적으로 발생하는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언제나 새로운 도전을 시도해온 워치 하우스 파르미지아니는 세계 최고의 차 부가티에서 영감을 얻어 기존 시계와는 전혀 다른 메카니즘의 모델을 출시했다. 시계 제조라는 예술이 자동차의 세계와 만나 탄생한‘부가티 타임 370’은 마치 손목 위에 자동차 엔진을 얹은 모양이다. 시계의 모든 부품이 손목과 수직으로 위치하는 축을 따라 배열된 것이 아니라 수평축을 따라 배열되어 있다. 다섯 개의 원판으로 구성된 무브먼트를 세계 최초로 횡축을 따라 배열한 것. 부가티의 엔진을 볼 수 있는 것처럼 시계 착용자는 시계 내부에 정교하게 배열된 기어들과 무브먼트가 움직이는 모습을 관찰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시계의 가장 깊은 곳에 위치한 무브먼트를 이처럼 손쉽게 볼 수 있게 만든 것은 부가티 타임 370만의 독특한 특징으로 진정한 자동차 마니아의 공감을 자아내기에 충분한 마스터피스다.

자동차와 시계
Breitling & Bentley

브라이틀링과 벤틀리는 이니셜 B가 새겨진 날개 로고 이외에도 서로의 가치관을 공유하며 2003년부터‘브라이틀링 포 벤틀리’라인을 생산했다. ‘브라이틀링 포 벤틀리’라인은 두 회사의 세심한 마무리와 변화 무쌍한 퍼포먼스를 완벽하게 표현하는 하나의 독립적인 브랜드. 벤틀리 라인의 시계들은 모두 시계 베젤 표면에 골이 파인 디자인이 특징인데 이는 벤틀리 자동차의 컨트롤 버튼 디자인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된 것으로 벤틀리 자동차 버튼의 단순 모방이 아닌 브라이틀링 시계 디자이너들에 의해 재창조된 것이다. 벤틀리는 2003년 이후 출시되는 자동차 모델의 대시보드 안에 브라이틀링의 시계를 장착하고 브라이틀링은 매년 새로운 브라이틀링 포 벤틀리 라인의 시계를 벤틀리와 긴밀한 협조하에 출시하고 있다.

자동차와 시계
Jaeger-LeCoultre & Aston Martin

제임스 본드 자동차로 유명한 애스톤 마틴과 시계브랜드 예거 르꿀뜨르가 정식 파트터십을 맺은 건 2005년이지만 1920년대 예거 르꿀뜨르가 애스톤 마틴 자동차에 계기판을 설치하는 머캐니컬 기술을 제공하면서 두 브랜드의 파트너십은 이미 시작되었다. 무브먼트에 들어가는 작은 나사부터 톱니까지 모든 부품을 만드는 예거 르꿀뜨르와 자동차에 들어가는 작은 부품까지 직접 제조하는 유일한 자동차 회사인 애스톤 마틴은 모두 매뉴팩추얼 브랜드라는 공통점을 가지고 있다. 현재 예거 르꿀뜨르는 애스톤 마틴이 출전하는 자동차 경기에 꾸준히 후원하고 있으며 2005년부터 매년 애스톤 마틴 모델에서 영감을 받은‘엠복스’라인의 시계를 한정 생산하고 있다. 엠복스 라인은 애스톤 마틴 자동차와 같은 컬러의 메탈릭한 문자반과 동심원이 있는 270도의 자동차 계기판을 연상시키는 디자인과 애스톤 마틴의 시트와 같은 재질의 가죽줄을 사용하는 것이 특징이다.
1/2
이은경 자유기고가 (veditor@paran.com)
목록 닫기

자동차와 시계

댓글 창 닫기

2018/12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