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길따라 맛따라

울진 불영계곡에서 영덕 강구항까지 山 첩첩 , 海 양양, 食 컬컬

  • 글: 이형삼 기자 사진: 김용해 기자

울진 불영계곡에서 영덕 강구항까지 山 첩첩 , 海 양양, 食 컬컬

1/4
  • 겨울바다와 해돋이, 백사장과 포구를 끼고 달리는 해안도로, 깊은 계곡과 솔숲, 도시인의 텁텁한 속을 풀어주는 먹을거리까지. 울진과 영덕 땅은 이 모두를 넉넉하게 품고 있다.
바위를 치받다 박살이 나도 기죽지 않는 파도가 발끝까지 밀려드는 겨울바다, 수평선 너머에서 뻐근하게 하루를 건져올리며 사위를 붉게 적시는 일출, 그 생명의 바다를 끼고 달리는 해안도로, 굽이굽이 이어지는 심심(深深) 계곡과 울창한 송림, 훈향 그윽한 청정도량(淸淨道場), 삶의 기운이 넘쳐나는 포구와 덕장, 텁텁한 속을 쏴하니 풀어주는 컬컬한 먹을거리…. 경북 울진군 불영계곡에서 영덕군 강구항까지 내려가는 길은 다 이어붙여야 100km가 채 안 되지만, 이 모두를 ‘패키지’로 즐길 수 있는 매력적인 드라이브 코스다.
1/4
글: 이형삼 기자 사진: 김용해 기자
목록 닫기

울진 불영계곡에서 영덕 강구항까지 山 첩첩 , 海 양양, 食 컬컬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