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誌上 무대

2004 서울세계무용축제

허물고 뒤집고 초월하는 ‘몸의 향연’

  • 글·사진: 정경택 기자

2004 서울세계무용축제

1/2
  • 가장 아름다운 게 인간의 몸이라 했던가.
  • 올해로 7회째인 2004 서울세계무용축제(10월2∼24일, 예술의전당·호암아트홀·국립극장)에선 인체의
  • 1000가지 스펙트럼을 목도할 수 있다. 국내 22개, 해외 19개 단체가 참가해 벌이는 춤의 향연은 전통과 현대, 동양과 서양, 예술과 키치의 경계를 허물고 황홀한 몸부림만 무대 위에 올려놓는다.
2004 서울세계무용축제

프랑스 현대무용계의 거장 장 클로드 칼로타의 출세작 ‘마맘’. 1987년 선보인 이래 15년 동안 세계 무용계에서 극찬을 받아온 코믹 댄스극이다.

2004 서울세계무용축제

격렬하게 몸부림치는 육체에서 죽음을 표현해낸 스위스 현대무용의 대표주자 질 조뱅의 ‘뫼비우스의 띠’.

1/2
글·사진: 정경택 기자
목록 닫기

2004 서울세계무용축제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