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지상전시

김영수 사진전 ‘장(場)을 보다’

‘시장표’라고 우습게 봤수?

김영수 사진전 ‘장(場)을 보다’

1/2
  • 장터는 살아 있다. 힘은 없어도 시끌벅적하고, 세련되진 않아도 푸근하다. 광고 제품 사진을 주로 촬영해온 김영수 중앙대 사진학과 교수는 2004년 여름부터 주말이면 전국 곳곳의 장터로 향했다. 우리네 어머니들이 이고 나온 보따리에서 수줍게 꺼낸 물건들을 대형 카메라와 조명으로 극진히 대접했다. ‘시장표’와 ‘명품’의 경계가 지워졌다.
  • 11월11일까지, 성곡미술관(02-737-7650)
김영수 사진전  ‘장(場)을 보다’

꽁치, 충청남도 광천, 2004년 11월19일

김영수 사진전  ‘장(場)을 보다’

여자 속옷, 경상북도 영덕, 2007년 5월29일

김영수 사진전  ‘장(場)을 보다’

치마, 전라남도 보성, 2006년 9월27일

1/2
목록 닫기

김영수 사진전 ‘장(場)을 보다’

댓글 창 닫기

2018/12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