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건강정보

맑은머리한의원 조재경 원장의 만성피로증후군 치료법

맥없고, 열나고, 쑤시고… 원인 모를 피로, ‘공진단’으로 잡는다

  • 최영철 동아일보 신동아 기자 ftdog@donga.com

맑은머리한의원 조재경 원장의 만성피로증후군 치료법

1/2
  • 현대인의 일상은 팍팍하다. 바쁘고 힘든 일이 끊임없이 이어진다. 많은 사람이 ‘피곤하다’ ‘찌뿌드드하다’는 말을 입에 달고 다닌다. 특별한 질병이 없는데도 이유 없는 피로감이 6개월 이상 지속된다면 만성피로증후군(Chronic Fatigue Syndrome)을 의심해야 한다.
맑은머리한의원 조재경 원장의 만성피로증후군 치료법
서울 유명 백화점에서 화장품 판매원으로 일하는 이지현(가명·29)씨는 오래전부터 ‘전신 쇠약감’으로 업무에 큰 지장을 받고 있다. 자고 일어나도 개운하지 않을뿐더러 몸살감기에 걸린 것처럼 늘 미열이 나고 온몸이 뻐근했다. 밥을 먹으면 체하기 일쑤이고, 기억력이 떨어지며 변비와 설사 증세가 번갈아 나타나기도 했다. 제대로 쉬지 못해 그런가 하고 쉬는 날이면 가만히 누워 10시간 넘게 잠을 자기도 했다. 하지만 몸이 좋아지는 증세는 그때뿐, 이내 기력이 빠지는 느낌이 들며 몸은 예전의 상태로 되돌아간다.

그렇게 6개월 이상을 고생한 이씨는 결국 더는 참지 못하고 백화점 인근의 맑은머리한의원을 찾았다. 맑은머리한의원(www.brainmed.co.kr) 조재경 원장이 내린 진단은 ‘만성피로증후군’. 체중 변화가 없고 미열과 근육통, 이유를 알 수 없는 전신 쇠약감 등을 동반하는 증세는 만성피로의 필수 진단기준이다.

조 원장은 맑은머리한의원에서 만든 ‘공진단(供辰丹)’과 함께 소음인인 이씨에게 맞는 체질 한약을 처방했다. 일주일에 2~3회 내원 치료를 받은 이씨는 치료를 받은 지 3개월이 지나자 어느덧 쇠약감이 사라진 것을 느꼈다. 미열과 근육통도 없어졌으며 일을 못할 정도로 괴롭히던 두통도 말끔하게 사라졌다. 꿈으로 잠을 설치는 일도 없어졌고 생활은 정상으로 돌아왔다.

뇌 혈행 바로잡아야

‘만성피로’란 피로감을 느끼는 증상이 6개월 이상 지속되는 경우를 뜻한다. 피로란 육체적인 것이든, 정신적인 것이든 일을 과도하게 해 육체적이나 정신적으로 탈진한 상태를 말한다. 사실 ‘피로’라는 개념은 개인의 주관이 크게 작용해 ‘권태감’ 또는 ‘지루함’과 혼용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지금껏 만성피로에 대한 정확한 의학적 원인이 밝혀지지 않았다. 다만 면역계통의 이상이나 바이러스 감염에 의한 증상이 아닌지 추측할 따름이다.

한의학에서는 만성피로의 주요 원인으로 심신의 기혈 막힘, 소화기능 장애, 스트레스에 의한 뇌의 기혈순환 장애를 꼽는다. 만성피로에 대한 객관적 진단을 내리기 위해서는 반드시 두 가지 조건이 충족돼야 한다. 피로감이나 쇠약감이 적어도 6개월 이상 지속돼야 하고, 동반되는 특정 질환이 없어야 한다. 또 다른 진단기준으로는 미열과 근육통, 목구멍 부위의 통증, 과다수면 또는 불면증, 까닭 모를 전신 쇠약감, 임파절 통증, 두통, 눈부심 현상 등이 있다. 필수 진단기준 두 가지를 모두 포함하고 기타 진단기준 중 6개 이상에 해당될 경우 비로소 만성피로라는 진단을 내릴 수 있다.

한방에서는 만성피로증후군을 공진단을 이용해 치료한다. 공진단은 중국 원나라 때 명의(名醫) 위역림(危亦林)이 편찬한 ‘세의득효방(世醫得效方)’에 기재된 처방으로서 황제에게만 바쳐졌다고 한다. ‘보약 중의 보약’이라고 하는 공진단에는 한방에서 가장 비싼 약제로 평가되는 사향과 녹용이 들어 있다. 이외에도 당귀, 산수유 같은 약물도 포함돼 있다.

사향은 스트레스로 인해 울체된 기혈을 뚫어줌으로써 그 순환을 원활하게 한다. 정신적 중압감이 심한 사람, 흉부의 답답함을 호소하는 환자에게 쓰면 머리와 속이 시원한 느낌이 들면서 증세가 호전된다.
1/2
최영철 동아일보 신동아 기자 ftdog@donga.com
목록 닫기

맑은머리한의원 조재경 원장의 만성피로증후군 치료법

댓글 창 닫기

2018/12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