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서평

독점적 지식의 개방

  • 이승협│노동행정연수원 교수 solnamu@gmail.com│

독점적 지식의 개방

1/2
독점적 지식의 개방

‘인터넷 권력의 해부’ 김상배 엮음/ 한울/ 341쪽/ 1만8000원

많은 사람이 아침에 일어나 ‘당연하게’ 컴퓨터를 켜고 인터넷에 접속하며 하루의 일상을 시작한다. 인터넷으로 신문과 텔레비전을 보고, 메신저로 대화를 나누고, 메일을 주고받고, 온라인 쇼핑몰에서 물건을 사고, 필요한 자료를 검색하고, 심심하면 오락과 게임을 즐긴다. 이렇듯 일상에서 가장 많은 시간을 함께하고 있음에도 우리는 인터넷이 우리의 일상에 미친 영향과 그로 인해 달라진 집단적 삶의 공동체적 질서에 대해서는 ‘판단 정지’상태이고 이를 당연하게 여긴다.

김상배 서울대 외교학과 교수가 엮은 ‘인터넷 권력의 해부’는 ‘판단 정지’로 인해 비어 있는 우리의 지적 공백을 채워주려 시도하고 있다. 이 책은 정보사회의 사회변동에 관한 외국의 이론과 경험을 단순히 소개하기보다는 그에 비추어 우리의 경험과 현실을 미시적으로 분석하고자 하기 때문에 매우 흥미롭다.

다만 다수의 필자가 참여하는 책이 대부분 그렇듯이 이 책도 각 필자의 글이 논의의 깊이나 방향, 논지의 전개에서 따로 논다는 느낌이 들어 매우 아쉽다. 게다가 일부 글은 주어진 주제에 너무 형식적으로 접근하는 안이함을 내보이고 있다. 일반 독자의 관점에서는 각 장의 내용들이 인터넷 권력이라는 주제어로 어떻게 상호 연관되는지를 파악하기가 쉽지 않아 보인다.

이러한 점에서 가장 아쉬운 점은 전체를 아우르면서 각 장의 의미와 각 장의 상호연관성을 세심하게 짚어주는 별도의 글이 빠져 있다는 사실이다. 1장이 형식적으로 그러한 역할을 하고 있지만, 실질적으로는 각 글의 내용을 단순하게 요약하고 정리하는 수준에 그치고 있기 때문에 이 책의 전체적 맥락을 파악하는 데는 그다지 도움이 되지 않는다.

이 책의 핵심은 인터넷을 사회변동의 과정에서 나타나는 권력이동의 핵심적 현상으로 파악하고, 새로운 중심 권력으로서의 인터넷을 권력의 구조, 주체, 과정, 변화 측면에서 다채롭게 분석하는 데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렇다면 가장 중요한 내용은 ‘새로운 사회 권력으로서 인터넷이 의미하는 바가 무엇인가’라고 할 수 있다.

전문가 시스템의 변화

이 책에서 직접적으로 제시하지는 않고 있지만, 권력으로서의 인터넷이란 바로 지식체계로서의 대안적 전문가 시스템(Expert system)이라고 할 수 있다. 현대자본주의의 등장은 정보와 지식을 독점하는 전문가 시스템의 발전을 가져왔다. 전문가 시스템이란 사회적 질서를 만들어내고 유지하는 데 필요한 정보와 지식을 특정한 직업집단이 독점하는 일종의 사회적 분업 시스템이라고 할 수 있다. 인터넷의 등장은 이러한 사회적 권력구조를 뒤흔들어놓았다. 인터넷의 등장이 인터넷 권력의 부상으로 얘기될 수 있는 이유는 이와 같이 인터넷이 기존의 독점적 전문가 시스템을 개방적이고 다중(Multi- tude)이 참여하는 비전문가 시스템으로 재구축해가고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관점에서 보면 제1부에서 인터넷 검색, 위키피디아 및 UCC를 다룬 세 편의 글은 인터넷 권력의 등장을 전문가 시스템의 변화 측면에서 분석한 것으로 볼 수 있다. 따라서 여기에서는 기술체계로서의 인터넷이 마셜 맥루한이 말하는 인간 신체 확장으로서의 미디어라는 성격으로 확장되고, 여기에서 더 나아가 새로운 사회적 권력으로 등장하는 과정을 살펴봄으로써 인터넷이 기존의 지식체계에 대한 대안권력으로 부상하는 과정을 분석했어야 할 것이다. 그러나 인터넷 검색과 UCC를 다룬 글 두 편은 지나치게 현상에 집착해 각각의 실질적 의미를 효과적으로 제시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인터넷 검색에 관한 글은 포털기업이 인터넷 검색시장을 독점하고 있는 우리나라의 경험적 현실에 치중하다 보니, 포털로 인한 개방적 지식체계의 상업적 왜곡이라는 측면을 너무 강조하고 있다. 이로 인해 지식검색과 새로운 지식체계에 대한 논의가 빈약하게 느껴지는 한계가 있다.

지식검색이 갖는 의미는 독점적 지식의 개방이다. 개인이 보유한 분산되고 단편적인 지식이 인터넷 검색이라는 새로운 기술체계를 통해 상호 연결되고, 이로써 개인적 지식이 집단지식으로 전화하는 새로운 지식체계가 나타나게 되었다. 이를 통해 기존의 전문가 시스템에 대한 맹목적 추종에서 비판적 거리두기가 등장했다. 전문가의 지식과 다른 대안지식과 반지식이 유포되면서, 독점적 지식의 수용과 거부가 아니라 상이한 지식과 정보에 대한 선택과 판단이 중요해진 것이다.

UCC 현상도 마찬가지로 개인적 지식의 집단지식화의 관점에서 볼 수 있다. UCC에서는 전문가의 권위는 별다른 영향력을 발휘하지 못한다. 오직 다중의 선택만이 중요하다. 수용과 거부를 선택하는 다중은 기존의 전문가집단이 아니라 대부분 비전문가들이다. 따라서 UCC란 비전문가의 집단지식이 인터넷에서 권력화하는 기제를 그대로 보여준다.
1/2
이승협│노동행정연수원 교수 solnamu@gmail.com│
목록 닫기

독점적 지식의 개방

댓글 창 닫기

2018/08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