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시마당

아이들이 울고 있다

  • 이승하

아이들이 울고 있다

아이들이 울고 있다

아이들이 울고 있다



한 아이가 계속 운다   
두 아이가 배고파 운다  
세 아이가 엄마 잃고 운다
네 아이가 갈 곳 없어 운다

누가 아이들의 울음을 멈추게 할 수 있을까?

쑥쑥 자란다
폭발음 속에서도
구호물자가 없어도
지진 일어난 곳에서도

누가 아이들의 배고픔을 달래줄 수 있을까?

울지 않는다
탱크 음 속에서도   
시원한 물 한 잔 없어도  
엄마 아빠 다 곁에 없어도

마술피리를 불어라 세상 모든 아이 사라지기 전에







이승하

● 1960년 경북 김천 출생
● 1984년 중앙일보 신춘문예 시 당선
● 시집 ‘공포와 전율의 나날’ ‘감시와 처벌의 나날’ ‘천상의 바람, 지상의 길’ ‘불의 설법’, 평전 ‘마지막 선비 최익현’ 등




신동아 2016년 11월 호

이승하
목록 닫기

아이들이 울고 있다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