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컬러풀 인터뷰

‘이효리 + 이수영’, 가수 아이비

“섹시하다고요? 도롱뇽 잡으며 산속 뛰놀던 군인의 딸이에요”

  • 최호열 동아일보 신동아 기자 honeypapa@donga.com / 사진·지재만 기자|| 장소협찬·트라이베카 벨뷰(02-3448-4550)

‘이효리 + 이수영’, 가수 아이비

1/4
  • 이효리의 섹시함과 이수영의 청순함을 합쳐놓은 매력적인 이미지로 강렬하게 어필한 가수 아이비. 지난 연말, 모든 가요제의 신인 여자가수상을 휩쓸며 새로운 대중문화 아이콘으로 떠오른 그를 만났다.
‘이효리 + 이수영’,  가수 아이비
지난 연말, 각 방송사 신인 여자가수상을 휩쓴 아이비(24·본명 박은혜)는 섹시하면서도 청순해 마치 이효리와 이수영을 합쳐 놓은 것 같아 눈길을 끈다. 육감적인 몸매에 착 달라붙는 옷을 입고 나와 아찔한 춤으로 유혹하는가 하면 청초한 자태로 발라드를 부르며 남자의 보호본능을 자극한다. 극과 극의 이상형을 동시에 원하는 남자의 모순된 심리에 딱 들어맞는다.

그래서일까. 지난해 8월 데뷔한 후 불과 몇 달 만에 10대뿐 아니라 20∼30대 남성들로부터도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혈기방장한 군 장병들이 절대적 지지층. 아이비는 지난 1월 국군방송이 한 ‘가장 자주 만나고 싶은 연예인’ 설문조사에서 64%라는 몰표를 얻어 국군방송 홍보대사로 뽑혔다. 아이비의 싸이월드 미니홈피에는 매일 2만명이 넘는 방문객이 몰려들고 수천명이 그와 ‘일촌 맺기’를 기다리고 있다.

주가(株價)는 말할 것도 없다. 원래 광고계에선 식음료 광고말고는 가수를 모델로 쓰는 경우가 드물다. 여자 솔로 가수로는 이효리가 인기 모델로 손꼽히는 정도. 그런데 아이비는 데뷔하기 전부터 화장품, 의류, MP3플레이어 광고모델로 발탁됐다. 매니저에 따르면 현재 추가로 2∼3개 광고모델 계약을 협의 중이라고 한다.

또한 그가 부른 발라드 곡 ‘바본가봐’가 휴대전화 컬러링, 다운로드 등으로 벌어들인 돈만 10억원에 이른다. 음반 판매, 광고모델, 방송활동 등을 포함하면 지난 1월까지 아이비가 올린 매출액은 30억원이 넘는다. ‘효리폰’ ‘권상우폰’을 내놓은 휴대전화 회사는 그의 이름을 딴 ‘아이비폰’을 기획 중인데, 200억∼300억원의 매출을 예상하고 있다. 웬만큼 탄탄한 중소기업을 훌쩍 뛰어넘는 가치를 지닌 셈이다.

‘고급스러운 섹시함’

‘이효리 + 이수영’,  가수 아이비
서울 청담동 트라이베카에 있는 고급 와인바 벨뷰(Belle Vue)에서 만난 아이비는 1집 앨범 활동을 끝낸 뒤라서인지 약간 살이 올라 있었다. 표정은 밝고, 생기가 느껴졌다.

“방송활동은 안 하지만 매일 연습실에 출근해 자정까지 춤과 노래 연습을 하고 있어요. 그래도 방송을 쉬니 마음에 여유가 있어서인지 몸이 쬐금 불었어요.”

“오랜만의 휴식일 텐데 여행이라도 가지 그랬냐”고 하자 야무지게 “쉬면 계속 그 자리에 머물잖아요. 더 열심히 연습해서 컴백할 때 더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싶어요”라고 한다. 대신 설 연휴에 대전에 있는 부모님이 올라와 모처럼 함께 시간을 보냈다고.

늘씬한 S자 라인 몸매 때문인지 TV 화면으로 볼 땐 키가 커보였는데 직접 보니 생각보다는 작다. 164cm에 45kg이라고 한다.

-요즘 최고의 섹시 가수로 불리는데요.

“섹시하다는 표현은 여자에게 칭찬이라고 생각해요.”

-섹시함을 내세운 가수가 여럿 있는데, 그들과 어떤 차별성이 있다고 생각하나요.

“사람들이 ‘또 하나 벗고 나오네’ 할 정도의 과도한 노출 의상이나 선정적인 춤으로 억지로 섹시하게 보이려 하진 않았어요. 그냥 자연스럽게 섹시함을 풍기는, 고급스러운 섹시함이랄까…, 그런 게 호응을 얻은 것 같아요. 천박하지 않우면서 섹시하게 보이려고 나름대로 고민했죠. 또한 이미지가 섹시함으로만 굳어지지 않게끔 발라드 곡도 불렀고요.”
1/4
최호열 동아일보 신동아 기자 honeypapa@donga.com / 사진·지재만 기자|| 장소협찬·트라이베카 벨뷰(02-3448-4550)
목록 닫기

‘이효리 + 이수영’, 가수 아이비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