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정밀취재

컴퓨터(SNA)로 밝혀낸 안철수의 속마음

대기업-삼성-한나라당이 사회문제 근원

  • 허만섭 기자| mshue@donga.com

컴퓨터(SNA)로 밝혀낸 안철수의 속마음

1/4
  • ● 사회문제에 공학적 즉흥적 접근
  • ● 대통령 권력욕보다 현재의 명예 유지 욕구 더 높아
  • ● 겉과 속 일관되고 디지털화된 사고체계
컴퓨터(SNA)로 밝혀낸 안철수의 속마음
“오늘 존중하는 동료인 박원순 상임이사를 만나 그분의 포부와 의지를 충분히 들었습니다. 저는 서울시장 후보에 나가지 않기로 했습니다.”

10·26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 의사를 비쳤던 안철수 서울대 교수(융합과학기술대학원장)는 9월6일 시장후보를 박원순 변호사에게 양보했다. 이틀 전 여론조사에서 안 교수는 나경원 한명숙 박원순 등 여타 서울시장 후보군을 여유 있게 따돌리고 있었다. 그가 박 변호사의 손을 들어주자 박 변호사의 지지율은 1위로 치솟았다.

이후 대선주자군에 포함된 안 교수는 일부 여론조사에서 박근혜 전 한나라당 대표마저 추월했다. 추석 연휴 이후의 한 조사에서도 그는 박 전 대표에게 불과 4%P 뒤진 41.2%의 지지율을 기록했다.

그러나 이러한 높은 대중적 지지에도 불구하고 많은 사람은 ‘정치인 안철수’에 대해 아직 잘 모르는 것이 사실이다. 안 교수는 서울시장 출마 의향을 비쳤지만 그가 만들려는 서울시가 어떠한 모습인지에 대해 구체적으로 설명한 바 없다. 그는 “대통령은 아무나 하는 일이 아니다”라고 말한다. “시간이 지나면 (관심이) 떨어지겠죠”라고도 한다. 그러나 그의 표현에 따르자면 아무나 40%대의 지지율을 얻는 것도 아니다. 유력 차기 주자라는 맥락에서 안철수를 재평가해볼 필요성이 있는 것이다.

트리움의 사회연결망 분석

‘신동아’는 이 일환으로 사회연결망 분석(Social Network Analysis) 전문 컨설팅 회사인 ‘트리움(TREUM)’과 공동으로 안철수 교수의 발언에 내포돼 있는 그의 속마음을 추출해봤다. 사회연결망 분석은 안 교수가 공적인 자리에서 언급한 단어 전체를 조사대상으로 삼아 이들 단어의 빈도, 주제와의 거리, 밀도, 중심성, 집중도 등을 산출해 인지네트워크 지도를 만든 뒤 이를 통해 겉으로 드러나지는 않지만 그의 발언 속에 내재한 의식체계, 세계관, 전략, 욕망, 장점, 단점을 일목요연하게 설명해내는 것이다.

기존의 내용분석 방법이 연설문 등에 나타난 핵심 단어의 빈도수에 초점을 맞추었다면, 관계적 내용분석(relational content analysis)으로도 이해되는 이 방법론은 핵심 단어, 혹은 구와 절로 표상되는 언어 네트워크의 의미를 그래프 이론(graph theory)의 수학적 관점에서 규명한다. 발화자에 따라 동일한 수의 같은 단어들은 전혀 다른 의미를 만들어낸다. 이러한 차이는 겉 의미(denotation)와 속 의미(connotation)의 구분을 통해 온전히 파악될 수 있다.

가령 한 소비자에게 “어떤 휴대전화 제품을 원하느냐”고 질문할 때 그가 “멋있는 휴대전화”라고 답변한다고 치자. 이때 조사자는 이 소비자를 심층 인터뷰해 이를 사회연결망으로 분석할 수 있다. 그러면 ‘멋있는 휴대전화’란 ‘가격이 싸면서 성능이 그럭저럭 괜찮은 휴대전화’라는 점을 밝혀낼 수 있다. 소비자는 싼 휴대전화를 우선 고려하는 자신의 마음을 들키고 싶지 않아 ‘멋있는’이라는 단어를 사용하는 것이다.

정치인은 대중을 대상으로 자신의 공천과 같은 일에 대해 이야기할 때 속으로는 매우 중요하게 생각하지만 겉으로는 표현의 수위를 조절해 말한다. 의도적이든 비의도적이든 여러 주제를 옮겨 다니며 무질서하게 표현하기도 한다. 또한 서로 모순된 내용을 시차를 두고 말하기도 한다. 이 때문에 듣는 사람의 처지에선 정치인의 발언 중 어느 부분에 실제 강조점이 있는지를 파악하기 어렵다. 사회연결망 분석은 이러한 자연 상태의 발언에서부터 발언자가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바를 압축해낸다.

예를 들어 어떤 정치인이 민주주의와 국가경쟁력을 옹호하는 내용을 뒤섞어가며 말할 때 상당수 청중은 민주주의와 국가경쟁력은 모두 좋은 것이므로 뭉뚱그려 이 정치인에 대해 좋은 인상을 갖게 된다. 그러나 민주주의와 국가경쟁력은 경우에 따라선 상호 대립적으로 작용할 수 있는 사안이다. 이때 사회연결망 분석에선 이 정치인이 속으로는 민주주의와 국가경쟁력 중 어느 것을 더 중요시하는지, 자신의 정체성을 어떻게 규정하는지, 그 인지적 배경은 무엇인지, 그럼에도 외부에 민주주의와 국가경쟁력을 모두 옹호하는 발언을 하는 것은 어떠한 전략이나 욕망에서 비롯된 것인지 등을 파악해 이 정치인을 실제의 모습에 가깝게 보여주는 것이다.

트리움의 김도훈 대표는 분석 결과에 분석자의 자의적 판단이 개입될 여지와 관련해 “컴퓨터 프로그램이 발언내용으로부터 주요 단어들과 주제들을 추출해 이들의 빈도, 거리, 밀도, 중심성, 집중도를 분석한 뒤 결론적 함의를 제시하는 것”이라면서 “사람이 의도적으로 조작할 여지가 거의 없다”고 말했다.

컴퓨터(SNA)로 밝혀낸 안철수의 속마음
1/4
이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목록 닫기

컴퓨터(SNA)로 밝혀낸 안철수의 속마음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