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He&She

시민카페 ‘길’ 개설 민주당 서대문을 지역위원장 김영호

  • 글·구자홍 기자 jhkoo@donga.com 사진·지호영 기자

시민카페 ‘길’ 개설 민주당 서대문을 지역위원장 김영호

시민카페 ‘길’ 개설 민주당 서대문을 지역위원장 김영호
6월 30일 서울 서대문구 남가좌동에 시민카페 ‘길’이 문을 열었다. 카페엔 테이블이 놓인 홀을 중심으로 창가에는 ‘나홀로 공부족’을 위한 공간, 맞은편에는 아이들과 함께 온 엄마들이 마음 편히 담소를 나눌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됐다. 최대 50명을 수용할 수 있는 세미나실도 갖췄다.

‘길’은 정당의 하부조직으로 당원들만의 사랑방 구실을 했던 지역사무실의 벽을 허물어 시민 누구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열린 카페로 만든 것이다. 전문가들로 구성된 기획위원들이 카페 활용 방안을 짜고, 지역 주민들이 카페 운영위원으로 참여한다. 운영위원장은 김영호(45) 민주당 서울서대문을 지역위원장이 맡았다.

“지역 정치에 새 바람을 불어넣기 위해 커뮤니티 카페를 열었습니다. 커피 한 잔을 매개로 수평적 소통이 일상적으로 이뤄져 시민과 함께하는 새 정치의 새 길이 열렸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바리스타 복장으로 차려입은 김 위원장의 얼굴엔 연신 웃음꽃이 피어났다.

“제가 지역위원회 사무실에서는 ‘위원장’이지만 시민카페 ‘길’에선 바리스타이자 웨이터입니다.”

시민카페 ‘길’에서는 전문가들의 재능 기부로 ‘스마트폰으로 사진 잘 찍는 법’ ‘국선변호사 100% 활용법’ 등 생활밀착형 교육 프로그램을 수시로 열 계획이다. 매주 한 차례 인터넷 라디오 방송을 통해 지역 소식도 알리고, 한 달에 한 번꼴로 각 분야 명사를 초청해 특강도 열 예정이다. ‘그들만의 닫힌 정치’를 상징했던 지역위원회 사무실을 커뮤니티 시민카페로 바꿔낸 그의 정치 실험이 시민에게 어떤 평가를 받을지 궁금하다.

신동아 2013년 8월 호

글·구자홍 기자 jhkoo@donga.com 사진·지호영 기자
목록 닫기

시민카페 ‘길’ 개설 민주당 서대문을 지역위원장 김영호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