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He&She

한국전통문화전당 초대 원장 김동철

  • 글·최호열 기자 honeypapa@donga.com, 사진·지호영 기자

한국전통문화전당 초대 원장 김동철

한국전통문화전당 초대 원장 김동철
전북 전주시가 전통문화의 대중화, 산업화, 세계화를 목표로 설립한 한국전통문화전당이 5월 개관을 앞두고 김동철(59) 초대 원장을 선임했다. 한국전통문화전당은 2012년 6월 건물을 준공한 데 이어 2013년 2월 재단법인 설립을 완료했다. 열림동, 키움동, 공연동 등 3개 동의 건물은 관람객이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전통문화를 체험하고 즐길 수 있도록 공연장, 공방, 세미나실, 전시실, 체험장 등으로 골고루 꾸며져 있다. 정식 개관하기 전부터 17개 공방이 입주하고 교육 프로그램과 전시회가 이어질 정도로 지역 주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김 원장은 “한국전통문화전당 활성화를 통해 전통문화를 널리 알리고 창조적으로 계승 발전해 나갈 수 있는 구심점으로 만드는 데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취임 포부를 밝혔다. 또한 “한지, 한식, 한옥, 공예 등 전주가 지닌 전통문화 콘텐츠를 통해 전통문화의 도시 전주의 매력과 가치를 선양하겠다”는 비전도 제시했다. 이처럼 ‘충실한 각론(各論)’은 전주와는 아무 연고가 없는 그가 초대 원장 공모에서 최종 낙점을 받은 요인이기도 하다.

김 원장은 언론사 근무 시절 국악콩쿠르, 음악콩쿠르, 국제음악제, 스포츠 행사 등을 기획 운영하며 다양한 현장 경험을 쌓아 높은 평가를 받았다는 후문이다. 그는 동아일보 사진부장, 문화사업본부 기획위원을 역임했으며 대한체육회(KOC) 문화위원 등을 거쳐 최근 서울 세종문화회관 제네시스전 총감독 및 중앙대 평생교육원 교수로 재직해왔다.

신동아 2015년 3월 호

이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목록 닫기

한국전통문화전당 초대 원장 김동철

댓글 창 닫기

2018/11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