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He & She

네이버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 한성숙

  • 글 ·이혜민 기자 behappy@donga.com, 사진·동아일보

네이버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 한성숙

네이버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 한성숙
국내 최대 포털 네이버가 여성 최고경영인(CEO)의 탄생을 앞뒀다. 주인공은 한성숙(49) 네이버 서비스총괄이사(부사장). CEO 승계 프로그램을 통해 CEO 내정자로 선발된 그는 내년 3월 주주총회 승인, 이사회 결의를 거쳐 취임할 예정이다.

10월 27일 네이버 3/4분기 실적발표 콘퍼런스콜에서 김상헌 네이버 대표는 “한성숙 내정자는 지난 2년 동안 네이버 서비스의 다양한 분야에서 성공적인 결과를 이끌어냈고, 서비스를 잘 운영하고 있다고 평가돼 이사회 만장일치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네이버가 대표이사 임기 만료를 앞둔 시점에 차기 CEO 내정자를 발표하는 것은 업무의 안정적인 연속성을 위한 것으로 평가된다.

한 내정자는 숙명여대 영문과를 졸업하고 컴퓨터학원에서 프로그래밍 언어를 배운 인연으로 컴퓨터잡지 ‘민컴’ 기자로 활동했다. 이후 나눔기술 홍보팀장, ‘PC라인’ 기자를 거쳐 1997년부터 엠파스에서 일하며 검색사업본부장을 지냈다. 2007년 네이버로 둥지를 옮겨  NHN 검색품질센터 이사, 네이버서비스1본부 본부장·서비스총괄이사로 활동했다.

웹툰 부분 유료화, 인터넷방송 서비스 브이라이브(V LIVE) 등을 성공적으로 안착시켰다는 평을 듣는 그는 콘퍼런스콜에서 “경영진과 함께 네이버가 어떤 방향으로 가야 할지 고민하고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동아 2016년 12월 호

글 ·이혜민 기자 behappy@donga.com, 사진·동아일보
목록 닫기

네이버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 한성숙

댓글 창 닫기

2018/12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