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기업 화제

빼빼로데이, 글로벌 기념일로 확산

35년간 누적 매출액 1조5000억 원 달성...올해 휴일 겹쳐 매출 더 늘 듯, 카카오프렌즈 컨셉 눈길

  • | 최호열 기자 honeypapa@donga.com

빼빼로데이, 글로벌 기념일로 확산

카카오프렌즈를 컨셉으로 한 올해 빼빼로 제품들과 광고

카카오프렌즈를 컨셉으로 한 올해 빼빼로 제품들과 광고

11월11일은 일명 ‘빼빼로데이’. 1983년 4월에 탄생해 올해 4월로 만 35세를 맞은 빼빼로는 이제 국민 누구나가 다 아는 ‘사랑과 우정의’ 아이콘이 됐다. 이 기간 거둔 매출은 약 1조5000억 원에 이른다. 빼빼로데이는 글로벌 시장에도 잘 알려져 있다. 몇 해 전엔 미국의 초등학교 참고서에 언급될 정도로 유명세를 탔다.

빼빼로가 출시 초기부터 폭발적인 인기를 얻는 이유는 가늘고 긴 스틱 과자 위에 초콜릿이 발라져 고소한 맛과 달콤한 맛이 잘 조화를 이루는데다 형태가 독특하고 먹기 좋기 때문이다. 여기에 똑똑 끊어먹는 재미도 쏠쏠하다.

1996년 시작된 빼빼로데이 열풍은 과자시장 전체를 통틀어 빼빼로를 Top 1의 자리에 올리는데 결정적 역할을 했다. 이후 사람들의 입을 타고 글로벌 데이로 확산됐다. 올해는 빼빼로데이가 생겨난 지 22년째. 1996년 지방의 한 여중학교 학생들이 11월 11일 빼빼로를 주고받으며 “날씬해지자”고 서로를 응원한 게 그 시작점으로 알려져 있다. 빼빼로데이가 다른 기념일과 달리 ‘사랑과 우정을 전하는 날’로 정착한 것도 이처럼 학생들에 의해 순수한 의도로 만들어졌기 때문이다.

빼빼로데이가 생겨난 1996년부터 올해 9월까지 22년간 거둔 매출액은 약 1조3000억원(공급가 기준)에 달한다. 이 액수를 오리지널 초코빼빼로로 환산하면 약 28억 갑에 달한다. 이 양은 우리나라 전 국민이 56갑 씩 먹을 수 있는 양이다. 또 28억 갑을 일렬로 길게 늘어놓으면 약 45만km에 달한다. 이를 일렬로 늘어놓으면 지구를 11바퀴 이상 돌 수 있다.

빼빼로는 매년 1000억 원 이상 판매된다. 신장세는 올해도 계속될 것이라고 예상된다. 올해의 경우 빼빼로데이가 일요일과 겹쳐 있어 친구와 더불어 가족끼리도 주고받는 이들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또 토요일에는 빼빼로를 선물하는 젊은층도 많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올해는 새로운 타입의 기획 제품들이 선보여 선택의 폭도 넓다. 빼빼로 종류는 초코빼빼로, 아몬드빼빼로, 누드초코빼빼로 등 오리지널 제품을 비롯해 빼빼로데이를 앞두고 선보이는 기획제품 등 총 20여 종에 이른다.


빼빼로 수익금 통한 사회공헌 활동 활발

특히 올해는 빼빼로데이를 앞두고 소비자들의 감성에 맞춰 인기 캐릭터인 카카오프렌즈를 컨셉으로 한 기획 제품을 내놓아 눈길을 끌고 있다. 텔레비전 광고도 이전과 다르게 제작했다. 그동안 빼빼로 광고는 스타급 연예인이 발탁됐지만 올해는 빼빼로 출시 이후 최초로 사람이 아닌 캐릭터인 카카오프렌즈를 모델로 발탁하는 파격을 시도했다.

한편 롯데제과는 빼빼로 수익금을 통한 사회공헌활동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빼빼로 수익금으로 이루어진 사회공헌활동은 올해로 6년째를 맞고 있다. 고객에게 받은 사랑을 어려운 이웃과 함께 나눈다는 취지로 시행되고 있다.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은 스위트홈 설립사업으로, 경북 봉화에 올해 6호점이 지어준다. 스위트홈은 아동들이 안전하게 학습하고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스위트홈 설립 지역은 2013년 전북 완주의 1호점을 시작으로, 경북 예천에 2호점, 강원 영월에 3호점, 충남 홍성에 4호점, 전남 영광에 5호점 등 매년 지방에 한 곳씩 설립됐다. 이와 함께 빼빼로 제품을 사회단체에 기부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하는 행사도 수년째 이어오고 있다. 롯데제과 관계자는 “앞으로도 롯데제과는 빼빼로데이가 의미 있는 기념일로 뻗어 나갈 수 있게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신동아 2018년 11월 호

| 최호열 기자 honeypapa@donga.com
목록 닫기

빼빼로데이, 글로벌 기념일로 확산

댓글 창 닫기

2018/12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