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실전 재테크

名品 고객은 가격 묻지 않는다

평당 5000만 원…강남 재건축 공략법

  • 신현강|부동산칼럼니스트 shk7611@naver.com

名品 고객은 가격 묻지 않는다

1/3
  • ● 올 하반기 분양가, 평당 4500만~5000만 원 예상
  • ● 8·2 부동산 대책 투기수요 ‘주춤’, 실수요 ‘여전’
  • ● 초과이익 환수제 부활…몸값 더 높아질 수도
  • ● 철저한 자금 계획 세워 일반분양 많은 단지 노려야
名品 고객은 가격 묻지 않는다
7월 28일 모델하우스를 열고 분양에 나선 대림산업의 서울 성동구 성수동 ‘아크로 서울 포레스트’의 평(3.3㎡)당 분양가는 평균 4750만 원을 기록해 종전 최고가를 경신했다. 종전 최고가는 2008년 분양된 성수동 갤러리아 포레의 4535만 원이었다.

지 난해 서울 부동산이 활황세에 접어들면서 ‘신반포 자이’(4457만 원·서울 서초구 잠원동), ‘디에이치 아너힐즈’(4259만 원·서울 강남구 개포동), ‘신반포 래미안 리오센트’(4394만 원·서울 서초구 잠원동) 등 고가 아파트들이 분양됐지만, 종전 최고가를 깨지는 못했다.

그런데 올 하반기 대형 건설사들이 강남 재건축 지역에서 일제히 고가 아파트를 분양할 예정이어서 이목이 집중된다. 8월에는 삼성물산이 ‘래미안 포레스트’(개포 시영 재건축)를, GS건설이 ‘신반포 센트럴자이’(신반포 6차 재건축)를 공급한다. 11월에는 청담동 청담삼익아파트를 재건축해 분양하는 청담삼익롯데캐슬이 시장에 나오고, 12월에는 현대건설과 GS건설 컨소시엄이 가칭 ‘힐스테이트 자이’(개포8단지 재건축)를 분양할 예정이다.

이들 아파트의 분양가는 평당 최저 4500만 원에서 최고 5000만 원으로 예상된다. 한데 이 예상치를 뛰어넘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분위기다. 심리적 마지노선인 평당 5000만 원을 어느 아파트가 처음 돌파하며 ‘최고가 아파트’의 타이틀을 새로 차지할지 많은 관심이 쏠린다.

한편 정부는 재건축 초과이익 환수제를 더는 유예하지 않겠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내년부터 초과이익 환수제가 부활한다. 이어 정부는 8·2 부동산 대책을 내놓으며 강남 재건축 단지를 겨냥한 규제를 강화하고 있다. 이에 부동산 시장은 서울 재건축 시장, 그중에서도 특히 강남권이 크게 타격을 받을 지도 모른다는 불안감에 휩싸여 있는 것도 사실이다. 이 같은 분위기에서 평당 5000만 원에 육박하는 강남 재건축 아파트에 대한 투자는 과연 할 만한 것인가. 해도 되는 것인가.

名品 고객은 가격 묻지 않는다

서울 강남구 신반포자이 모델하우스를 찾은 시민들. 이 재건축 단지는 지난해 평(3.3㎡)당 4457만 원에 분양됐다.[GS건설 제공]


강남은 ‘대표’ 브랜드

우선 독자에게 질문 하나를 해본다. 자신이 보유한 자금에 개의치 말고 서울에서 가장 살고 싶은 지역을 마음대로 고를 수 있다면 가장 먼저 어느 지역이 떠오르는지?

상당수 사람이 내놓는 답은 ‘강남’이다. 교통이나 교육, 상권 등 각종 인프라 편의성을 고려하면 거주하기 가장 좋은 지역이 역시나 서울 강남이기 때문이다. 더구나 지금도 계속 확장되고 있는 이 지역 인프라를 생각한다면, 이곳의 미래 가치와 프리미엄의 상한성은 예측하기가 쉽지 않다. 한마디로 강남은 대한민국 부동산 시장의 대표 브랜드다. 기회가 주어진다면 입성하겠다는 잠재 대기 수요가 상당히 두터운 지역이다.

최근 시장 상황을 보자. 계속되는 저금리로 인해 갈 길을 잃은 유동자금이 부동산 시장으로 꾸준하게 유입되는 중이다. 한편 정부는 서울 수도권의 대규모 택지개발과 정비사업을 통한 주택 공급을 자제하고 있다. 그렇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재건축 시장에 많은 관심이 집중돼 있다.

특히 서울은 강서구 마곡지구를 끝으로 더 이상 대규모 택지를 공급할 만한 땅이 남아 있지 않다. 그러니 서울에 입성하려면 재건축 아파트를 신규 분양받는 것 외엔 뾰족한 방법이 없다.

이런 배경에서 기회가 될 때 좋은 입지를 선점하려는 투자 수요와 강남에 새로 입성하려는 잠재수요가 한꺼번에 몰리면서 최근 강남권 재건축 아파트의 상승세로 이어진 것이다.

1/3
신현강|부동산칼럼니스트 shk7611@naver.com
목록 닫기

名品 고객은 가격 묻지 않는다

댓글 창 닫기

2017/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