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영화가 머무른 자리

온 국토가 ‘반지의 제왕’ 무대…뉴질랜드

목장 옆 작은 오두막엔 프로도가 살고 있을까?

  • 사진·글 이형준

온 국토가 ‘반지의 제왕’ 무대…뉴질랜드

2/3
온 국토가 ‘반지의 제왕’ 무대…뉴질랜드

1편과 3편에서 원정대와 악의 무리가 싸우는 장면을 촬영한 남섬의 폭스 빙하지대.

평원과 동굴과 호수

‘마을’이라고 하기조차 어색할 만큼 작은 마타마타. 그중에서도 영화가 주로 촬영된 곳은 한 가족이 운영하는 목장이다. 영화에 등장하는 독특한 모양새의 크고 작은 구조물은 모두 임시 세트였던 까닭에 지금은 찾아볼 수 없지만, 마을 주변의 드넓은 구릉과 평화로운 풍광은 영화의 이미지를 되살리기에 부족함이 없다. 다만 이 목장은 개인 출입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케임브리지와 마타마타 여행사의 투어에 참가해야만 방문할 수 있다.

마타마타의 남쪽에는 뉴질랜드에서 가장 청정한 동굴로 잘 알려진 와이토모 동굴이 있다. 골룸이 물속에 있던 반지를 발견해 보관하던 것을 호빗족 배긴스가 가져오는 장면을 촬영한 바로 그곳이다. 작은 보트를 타고 동굴을 둘러보노라면 뜻하지 않은 반딧불 무리가 나타나 관광객들을 기쁘게 한다.

이 지역 최고의 명소는 휴양지로 널리 알려진 로토루아다. 와이토모 동굴이나 마타마타를 찾은 방문객들은 편안한 휴식과 원주민 마오리족의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이곳에서 주로 머문다. 오히네무츠 민속촌에서는 마오리족의 삶을, 크고 작은 공연장과 호텔에서는 민속춤과 전통 음악공연을 감상할 수 있다. 여행에 지친 심신을 말끔하게 풀어주는 온천욕도 빼놓을 수 없는 자랑거리다.

로토루아에서 자동차로 3시간 거리에는 마오리족의 영산인 국립공원 통가리로가 있다. 1편에서 호빗 마을을 빠져나온 프로도와 친구들이 반지를 갖고 리븐델로 이동한 루트이자 2편의 서두를 장식한 곳이다. 넓고 험준한 통가리로에서 지도 한 장만 들고 영화 속 흔적을 찾아가기란 쉬운 일이 아니므로, 개인적으로 움직이기보다는 와카파파에서 출발하는 트레킹에 참가하는 것이 좋다. 아침에 출발해 오후에 돌아오는 트레킹에는 전문안내자의 친절한 산행 안내와 영화 촬영장소 순례가 포함돼 있다.



통가리로 국립공원에서 다시 자동차로 남쪽을 향해 4시간쯤 이동하면 뉴질랜드의 수도인 웰링턴이 나온다. 피터 잭슨 감독의 스튜디오가 있는 웰링턴 인근에서는 3편에 등장하는 죽음의 길과 1편 말미에서 프로도와 샘이 보트를 타고 호수를 건너는 장면이 촬영됐다. 그러나 이 장면들은 컴퓨터 그래픽이 많이 사용됐기 때문에 도움말이 없다면 잘못 찾아왔나 싶을 정도로 실제 풍경은 사뭇 다르다.

온 국토가 ‘반지의 제왕’ 무대…뉴질랜드

마타마타 지역이 자랑하는 관광명소 로토루아 전경.



2/3
사진·글 이형준
목록 닫기

온 국토가 ‘반지의 제왕’ 무대…뉴질랜드

댓글 창 닫기

2019/06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