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영화 속 술 이야기 19

‘카사블랑카’와 두 얼굴의 술 샴페인 칵테일

칵테일 마니아는 찬사 샴페인 애호가는 비난

  • 김원곤│서울대 흉부외과 교수│

‘카사블랑카’와 두 얼굴의 술 샴페인 칵테일

2/4
‘카사블랑카’와 두 얼굴의 술 샴페인 칵테일
이윽고 빅터가 아내와 함께 릭의 바에 들어온다. 그러나 이미 체포된 유가티는 만나지도 못한 채 스트라세 소령, 르노 서장과 조우하면서 팽팽한 신경전이 벌어진다. 그런데 놀랍게도 빅터의 아내는 릭의 옛 애인인 노르웨이 출신의 일자 런드(잉그리드 버그만 분)였다. 릭은 만감이 교차하는 것을 주체할 수 없었다. 한 해 전 그는 그녀와 파리에서 비록 길지는 않지만 뜨겁고도 아름다운 시간을 나눈 사이. 그러나 그녀는 열애를 하면서도 과거에 한 남자가 있었지만 사별했다는 것말고는 자신에 대해 밝히기를 꺼렸다.

그해 6월 이윽고 독일군의 파리 점령이 임박하자 독일군의 요주의 대상 중 하나인 릭은 일자와 함께 남쪽 마르세유로 탈출하고자 한다. 그러나 그녀는 마르세유에서 결혼을 하자는 릭의 청혼에 확답을 주지 않은 채 역에서 만나자고만 한다. 일자는 떠나는 날 역에 나타나지 않았다. 릭은 ‘당신과 떠날 수도 없고 다시는 만날 수도 없어요’라는 일자의 편지를 전해 받고는 비가 쏟아지는 역을 쓸쓸히 떠날 수밖에 없었다. 그 후 그의 얼굴엔 늘 우울한 그림자가 져 있었다. 그런 그녀가 전혀 예상치도 못한 상황에서 지금 그의 앞에 나타난 것이다.

그 막막한 이별의 이유

한편 빅터는 리스본으로 가는 비자를 구하기 위해 일자와 함께 르노 서장을 찾아간다. 그곳에서 유가티가 결국 처형되었다는 소식과 함께 유럽 곳곳에 숨어 있는 반나치 운동가들의 이름을 말해주면 바로 비자를 내주겠다는 스트라세 소령의 회유를 받는다. 빅터는 이 제안을 단호히 뿌리친다.

이제 남은 수단은 암거래 밀항조직에 의존하는 것밖에 없었다. 빅터는 ‘파란 앵무새’라는 바를 운영하고 있는 페라리를 찾아간다. 하지만 최대 암거래상인 페라리는 빅터 같은 나치의 감시 대상자와 거래해 자신의 목숨을 걸 수는 없다고 거절한다. 대신 그는 죽은 유가티가 갖고 있던 통행증을 릭이 보관하고 있을 거라는 정보를 들려준다. 스트라세 소령과 르노 서장 역시 이를 의심해 릭의 바를 수색할 계획을 세운다.



빅터는 릭의 바로 그를 찾아가 통행증에 대해 은밀하게 부탁하면서 돈은 얼마든지 주겠다고 한다. 그러나 릭은 이를 거절하면서 이유는 일자에게 물어보라고 한다. 그때 홀에서는 릭의 바에 들른 스트라세 소령 휘하의 독일 군인들이 흥에 겨워 피아노 반주에 따라 노래를 부르고 있었다. ‘Die Wacht am Rhein’라는, 독일인의 애국심을 고취하는 유명한 노래였다. 이를 들은 빅터는 반감을 감추지 못한 채 바의 밴드에 프랑스 국가 ‘라 마르세즈’를 연주해달라고 부탁한다. 밴드는 릭이 동의의 고갯짓을 보낸 데 힘입어 연주를 시작한다. 바에 있던 대부분의 손님이 호응해 합창을 시작하자 결국 독일군의 노래는 잠잠해진다. 이 일로 스트라세 소령은 빅터를 더더욱 위험인물로 여기게 되고 그를 다시 수용소에 잡아넣거나 아니면 제거해야겠다고 결심한다. 또 릭에 대해서는 르노 서장을 시켜 불법 도박을 구실로 바에 영업정지를 내리게 해 보복한다.

그날 저녁 통행증을 주지 않는 이유를 자신에게 물어보라고 했다는 릭의 말을 빅터에게서 전해 들은 일자는 릭을 찾아간다. 그리고 여전히 그를 사랑하고 있다면서 지난 이야기를 들려준다. 그녀는 빅터의 정치적 열정에 반해 그와 결혼했지만 결혼 후 그는 곧 반 나치활동을 위해 체코로 돌아갔다. 그리고 그곳에서 게슈타포에게 체포되어 수용소에 감금됐고, 몇 달 후엔 탈출하다 사망했다는 소식이 일자에게 전해진다. 바로 그 절망적이고 외로운 순간에 릭을 만난 것이다. 그런데 릭과 함께 나치 독일을 피해 파리를 탈출하려는 그때 한 친구가 찾아와서 빅터가 간신히 살아서 파리 근교에 숨어 있다는 사실을 알려준 것이다. 릭이 영문도 모르고 겪은 쓸쓸한 이별은 이런 사연 때문이었다.

2/4
김원곤│서울대 흉부외과 교수│
목록 닫기

‘카사블랑카’와 두 얼굴의 술 샴페인 칵테일

댓글 창 닫기

2019/06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