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세계의 갈등 지도 (12)|쿠르드족

독립국 열망 불태워온 생화학무기 희생자

  • 글: 홍순남 한국외대 교수·중동 정치학 hongsn@hufs.ac.kr

독립국 열망 불태워온 생화학무기 희생자

3/6
독립국 열망 불태워온 생화학무기 희생자

쿠르드족의 주요 거주 지역

1984년 이후 터키 정부는 강경한 투르드족 진압 정책을 펴왔는데 이 과정에 수만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오잘린이 이끄는 PKK 반군은 터키군과 경찰서, 국경초소 등을 기습하는 게릴라 전법으로 맞섰다. 이 때문에 터키군은 이라크 국경을 수없이 넘나들며 작전을 수행했고 이는 필연적으로 이라크와의 갈등을 불러일으켰다. 1998년 시리아의 아사드 대통령이 오잘린의 PKK 반군을 지원한다는 이유로 터키와 시리아 간에 무력 충돌이 일어날 뻔한 적도 있다. 시리아의 아사드는 오잘린의 쿠르드 저항 운동으로 인해 터키와 시리아가 전쟁하는 것을 원치 않았기 때문에 이후 오잘린에 대한 지원을 중단했다.

터키 정부가 쿠르드와의 테러 전쟁을 선언하면서 쫓기는 몸이 된 오잘린은 시리아의 도움마저 받을 수 없게 되자 케냐 주재 그리스 대사관으로 임시 피신했다. 터키와 그리스는 역사적, 종교적, 문화적, 정치적으로 갈등 관계에 놓여 였다. 오잘린은 주 케냐 그리스 대사관에서 12일간 은신하다가 다른 은신처로 이동하는 중 터키 특수부대에 체포됐다.

그런데 이스라엘의 모사드 정부기관과 미국이 오잘린 체포에 도움을 주었다는 소문이 돌면서 유럽에 있는 전 쿠르드인들을 분노하게 했다.

이후 이스라엘 공관, 케냐 공관, 유럽연합본부, 터키 공관, 미국 공관 등은 쿠르드족의 분노의 대상이 되고 있다. PKK를 비롯한 쿠르드족 테러조직은 팔레스타인 테러조직과 연계될 수 있어 더욱 두려운 존재가 되고 있다. 결국 이스라엘과 케냐는 잠정적으로 해외공관을 폐쇄했다. 특히 주베를린 총영사관에서 이스라엘 경비병들이 격렬히 항의하는 쿠르드인들에게 발포해 20명의 사상자(3명 사망, 17명 부상)가 발생하면서 이스라엘과 쿠르드족 사이는 급격히 냉랭해졌다.

오잘린의 체포는 일시적으로는 쿠르드 반군의 공격을 약화시켰지만 결과적으로 오잘린을 쿠르드족의 전설적인 지도자로 만들었고 이들을 결집하도록 했다.



오잘린 체포 후에도 PKK는 투쟁을 계속하고 있다. 사회주의 성향이 강한 PKK는 이라크의 쿠르드 애국동맹(PUK)과도 가까운 사이다.

종교적 우호관계보다는 국익 우선

역사적으로 이란의 쿠르드족은 오스만투르크를 지지해왔다. 수니 무슬림이라는 종교적 연대감으로 시아 무슬림인 이란 정권에 대항했던 것. 1514년 우르미예의 찰디란(Chaldiran) 전투에서 오스만의 셀림 술탄군대는 쿠르드족의 도움으로 이란에 승리할 수 있었다. 이로써 쿠르드족은 이란 내에서 오스만 술탄의 통치하에 자치를 인정받기도 하였다. 당시 아르달란(Ardalan)과 무크리얀(Mukriyan) 공국이 이란 내 쿠르드 자치지역이 되었으며 오스만 제국 내에도 쿠르드 족장이 자치적으로 통치하는 16개의 크고 작은 쿠르드 공국이 있었다.

하지만 자국의 이익 앞에 과거의 우호관계는 아무런 소용이 없었다. 쿠르드 국가를 건설하려던 셰이크 우베이둘라의 반란은 오스만-이란 연합군에 패배했다. 이처럼 쿠르드족의 봉기는 주변 당사국들에 의해 철저히 차단당했다. 이들이 단지 국경분쟁의 완충 역할을 하는 자국내 산악인 부족으로 남아 있기를 바라기 때문이다.

이란 내 쿠르드 지도자는 우르미예 호수 서남부 전지역을 장악했던 부족장 심코(Ismail Agha Simko)였다. 1918~22년까지 심코 족장이 세력을 확장하자 이란 정부는 토벌작전을 시작했다. 이에 심코 족장은 터키로 후퇴했지만 터키군에 체포됐다. 하지만 곧바로 석방되어 다시 이란으로 돌아왔고 1930년 전사할 때까지 쿠르드 저항운동을 이끌었다.

심코 족장의 반란은 이란 내 쿠르드족이 자치지역을 건설하려는 첫 시도로서 중요한 평가를 받고 있다. 이란 내 쿠르드족의 저항운동은 심코에게서 그 정체성을 찾고 있기 때문이다.

제2차 세계대전 후 쿠르드족은 소련의 비호를 받아 마하바드 공화국을 수립했다. 당시 이라크 쿠르드족의 전설적인 지도자 무스타파 바르자니도 반군을 이끌고 이란으로 와서 쿠르드 공화국을 건설하는 데 크게 기여했다. 마하바드 쿠르드 공화국 대통령으로 이란 쿠르드 민주당 지도자 카지 무하마드(Qazi Muhamad)가 선출됐다.

하지만 마하바드 쿠르드 공화국은 상징적인 국가였을 뿐이었다. 1년 후 1946년 5월 소련군이 마하바드 지역에서 철수하자 그 해 12월17일 쿠르드 공화국도 끝났다.

비록 1년이라는 짧은 기간 동안 존속했을 뿐이지만 이란의 마하바드 쿠르드 공화국은 중요한 상징성을 갖는다. 이는 쿠르드족 민족주의의 성공사례이며 국가를 건설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보여준 민족사였다.

3/6
글: 홍순남 한국외대 교수·중동 정치학 hongsn@hufs.ac.kr
연재

세계의 갈등 지도

더보기
목록 닫기

독립국 열망 불태워온 생화학무기 희생자

댓글 창 닫기

2019/11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