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영화 속 술 이야기 17

‘셜록 홈스’와 혜성 빈티지

와인 잔으로 빠져든 찬란한 별빛 한 줄기

  • 김원곤│서울대 흉부외과 교수│

‘셜록 홈스’와 혜성 빈티지

2/4
‘셜록 홈스’와  혜성 빈티지
그로부터 사흘 후 한 여자가 홈스의 사무실인 베이커 가 221B번지로 찾아온다. 그녀는 홈스의 옛 애인이자 프로급 도둑인 아이린 아들러(레이철 맥아담스 분). 그녀는 홈스에게 레오던이라는 이름의 실종자를 찾아달라고 요청한다. 아이린이 사무실을 나가자 홈스는 곧 그녀를 미행한다. 그리고 아이린이 베일에 가린 그녀의 고용인을 마차에서 만나는 것을 본다. 그 남자는 아이린에게 실종자가 블랙우드의 계획을 알아내는 데 가장 중요한 인물이라고 말한다.

그 무렵 블랙우드의 무덤이 안으로부터 바깥쪽으로 부서진 채 시체가 사라지는 사건이 발생한다. 현장으로 달려간 홈스와 왓슨은 블랙우드의 관 안에서 그의 시체 대신 실종된 레오던의 시체가 들어 있는 것을 발견한다. 묘지 관리인은 블랙우드가 무덤에서 살아 나와 걸어가는 것을 직접 목격했다고 증언한다.

홈스와 왓슨은 레오던이 지닌 회중시계를 단서로 그의 집으로 찾아가 그가 과학과 주술이 혼합된 어떤 실험을 하고 있었다는 것을 알아낸다. 홈스는 레오던이 블랙우드를 위해 실험을 하고 있었고 그 실험이 성공하자 용도가 없어지면서 살해된 것이라고 판단한다. 그때 홈스와 왓슨은 증거를 없애기 위해 레오던의 집을 불태우러 온 블랙우드의 하수인들과 조우한다. 홈스와 왓슨은 위기를 간신히 넘기지만 그 과정에서 발생한 문제 때문에 유치장에 갇히고 만다.

왓슨은 다행히 약혼녀가 내준 보석금으로 풀려나지만 홈스는 도와주는 사람이 없다. 그때 레스트레이드 경감이 나타나 홈스에게 누군가가 보석금을 지급했다고 하면서 그들이 홈스를 만나고 싶어한다고 전한다.

국회의사당을 구하라!



홈스가 만난 사람들은 ‘4개의 사원(Temple of the Four)’이라는 주술을 신봉하는 비밀 사교집단 지도자들. 그들은 놀랍게도 법원장인 토머스 경, 내무장관 코워드, 영국 주재 미국대사였다. 그들은 홈스에게 블랙우드가 비록 그들 비밀 조직의 단원이긴 하지만 이단자로서 살인과 사회적 불안 조성을 일삼고 있기 때문에 그를 처치해달라고 부탁한다. 그를 그대로 내버려두면 세계를 큰 혼란에 빠뜨리게 할 것이라고 덧붙이면서. 홈스는 특유의 추리력으로 블랙우드가 토머스 경의 친아들임을 알아차린다.

그러나 블랙우드는 이보다 앞서 ‘4개의 사원’ 지도자들을 제거한다. 먼저 아버지 토머스 경을 욕조에서 죽게 만든 뒤, 회의에 참석한 미국대사를 없앤다. 이 과정에서 내무장관 코워드는 블랙우드를 추종하며 다른 지도자들과 함께 그를 집단의 최고지도자로 모신다. 사교 집단을 장악한 블랙우드는 어둠의 마법으로 영국 국민을 공포로 지배해 새로운 미래를 건설할 것을 제의한다. 또 이를 통해 영국이 남북전쟁으로 약해진 미국을 다시 차지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그리고 그 다음날 정오면 세상이 바뀔 것이라고 단언한다.

한편 홈스와 왓슨, 아이린은 블랙우드의 음모를 수사하던 중 폭탄으로 죽을 고비를 넘긴 뒤, 결국 홈스의 비상한 추리 능력에 힘입어 블랙우드의 최종 목표가 국회의사당임을 밝혀낸다. 홈스는 은신처를 덮친 경찰에 체포되어 그의 목숨을 노리던 내무장관에게 인도되지만, 기지를 발휘한 끝에 그날 정오 국회의사당 대량 학살사건의 구체적인 계획을 확인한 채 탈출에 성공한다.

시간에 쫓기는 홈스는 곧 왓슨, 아이린과 의사당 지하의 하수구로 잠입한다. 그곳에서 레오던이 개발한 기계장치를 발견하는데, 이 기계는 치명적 독극물인 청산가리(cyanide) 가스를 의사당 안으로 대량 주입할 수 있는 무기였다. 홈스 일행은 블랙우드의 부하들과 싸움을 벌인 끝에 기계장치로부터 청산가리가 든 용기를 빼낸다.

블랙우드와 코워드는 의사당 안에서 의원들을 위협하지만, 원격조종장치로 청산가리를 의사당 내로 주입해 반대자들을 몰살시키려는 계획은 홈스 일행의 방해로 실패했음을 알게 된다. 코워드는 현장에서 체포되나 블랙우드는 의사당을 빠져나간다.

2/4
김원곤│서울대 흉부외과 교수│
목록 닫기

‘셜록 홈스’와 혜성 빈티지

댓글 창 닫기

2019/12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