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기업 소식] 펭수에게도 집이 생기다!

포스코, 프리미엄 철강 ‘이노빌트’로 ‘펭숙소’ 안겨줘

  • 김유림 기자 mupmup@donga.com

[기업 소식] 펭수에게도 집이 생기다!

포스코가 펭수에게 만들어 준 ‘펭숙소’ 외관.

포스코가 펭수에게 만들어 준 ‘펭숙소’ 외관.

전 세대에 걸쳐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EBS 크리에이터 ‘펭수’에게 어엿한 ‘숙소’가 생겼다. 12월 13일, 포스코는 프리미엄 철강 건설자재 브랜드 ‘이노빌트’를 사용해 펭수의 소속사인 경기도 일산 EBS 사옥 로비에 ‘펭숙소(펭수 숙소의 줄임말)’를 만들어줬다. 

펭수는 최고의 크리에이터가 되기 위해 남극에서 건너온 EBS 연습생으로, 재치 있는 행동과 말솜씨로 많은 이의 사랑을 받고 있다. 하지만 연습생이란 신분이 말해주듯, 펭수는 그동안 제대로 된 방 한 칸 없이 EBS 소품실 한 구석에서 생활해야했다. 이를 안타깝게 여긴 포스코는 펭수에게 안락한 숙소를 만들어주기로 의기투합하고 한 달에 걸쳐 보금자리 마련에 심혈을 기울였다. 

숙소 제작에는 포스코의 프리미엄 철강 건설자재 브랜드인 ‘이노빌트(INOVILT)’ 시스템이 도입됐다. 이노빌트는 포스코가 2019년 11월 론칭한 프리미엄 강건재 통합 브랜드로, 그동안 포스코가 자동차강판·가전강판 등에서 쌓아온 기술력과 노하우를 건설자재시장으로 확대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이노빌트가 되기 위해서는 강건재 제작사가 이노빌트 제품 신청서를 포스코에 제출해야 한다. 그러면 포스코 내부 전문가들이 자체 심의를 거쳐 포스코의 강재가 100% 사용됐는지 등을 따져 제작사에 이노빌트 브랜드 활용권을 부여한다. 이렇게 철강사가 고객사의 제품에 브랜드를 부여하고 관리하는 시스템은 세계적으로 이례적이다. 또 포스코 스틸로 강건재를 제작하거나 포스코와 전략적 파트너십이 필요한 제작사는 ‘이노빌트 얼라이언스(INNOVILT Alliance)’ 멤버로 상호 교류할 수 있다. 

포스코는 이번 펭숙소를 제작하는 데 있어, 키가 210cm에 달하는 펭수가 안락하고 편안하게 지낼 수 있는 공간에 주안점을 뒀다. 이를 위해 녹슬 걱정이 없는 특수 철강재인 포스맥(PosMAC)을 C모양으로 가공해 단단하게 골조(포스맥 스터드)를 올렸다. 또한 펭수의 개성이 잘 드러날 수 있도록 철판에 펭수 얼굴을 고해상도로 인쇄한 포스아트(PosART) 외장재를 적용했다. 

포스맥 스터드는 내식성이 강한 철강재를 단단하게 엮어 올린 골조로 펭숙소 같이 높은 건축물도 튼튼하게 지을 수 있다는 강점이 있다. 포스아트 내외장재는 전체를 칼라로 구현가능하고 다양한 질감표현도 가능해 목재, 대리석 등 다양한 소재의 느낌도 리얼하게 연출 가능하다. 이에 포스아트는 2019년 10월 세계철강협회 ‘올해의 혁신 기술’로도 선정됐다. 



펭숙소 외부는 포스아트 외장재에 펭수 사진을 인쇄해 제작했고, 내부 인테리어는 펭수 화보와 펭수를 형상화한 소품으로 꾸몄다. 펭숙소는 빠른 시일 내에 일반인에게도 공개될 예정이다. 

펭숙소 제작기와 새집에서 갖는 펭수의 집들이 에피소드는 12월 13일 EBS방송 및 유튜브 채널 ‘자이언트 펭TV(https://youtu.be/0jQ6W6BPUFc)’와 포스코 유튜브 채널 ‘포스코TV(https://youtu.be/xPrAVlBnXjw)’를 통해 공개됐다. 

또한 포스코는 펭숙소에 대해 더욱 자세히 알고 싶어하는 펭수 팬들을 위해 펭수가 소개하는 콘셉트의 ‘펭숙소 랜선 집들이’ 영상을 제작해 포스코 소셜미디어 채널에 게재하고, 포스코 인스타그램을 통해 펭수 굿즈를 경품으로 주는 이벤트도 2020년 1월 10일까지 진행한다. 당첨자 발표는 1월 17일.




신동아 2020년 1월호

이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목록 닫기

[기업 소식] 펭수에게도 집이 생기다!

댓글 창 닫기

2020/04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