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윤석열 파워 엘리트 263人

추경호 국회의원·인수위 기획조정분과 간사

경제·금융정책 섭렵한 경제통

  • 정혜연 기자 grape06@donga.com

추경호 국회의원·인수위 기획조정분과 간사

안철수 대통령직인수위원회 위원장은 3월 14일 국민의힘 추경호 의원을 기획조정분과 간사로 임명했다. 기획조정분과는 윤 당선인이 공약한 청와대 축소, 민정수석 폐지, 여성가족부 폐지 등에 따라 조직 체계를 새로이 짜게 된다.

추경호 의원은 경제정책과 금융정책을 두루 섭렵한 경제통으로 꼽힌다. 1981년 행정고시에 합격해 총무처를 시작으로 경제기획원, 재정경제원, 대통령 경제수석비서관실, 재정경제부 등을 두루 거쳤다. 이명박 정부 시절인 2010년 대통령실 경제금융비서관, 2011년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을 지냈고, 박근혜 정부 시절인 2013년 기획재정부 제1차관, 2014년 국무조정실 실장을 역임했다. 이후 2016년 제20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대구 달성군 선거구에 새누리당 후보로 공천을 받아 당선했고, 2020년 21대 총선에서도 재선에 성공했다.

추 의원은 초선의원일 때부터 정책위원회 부의장에 임명됐고, 2017년에는 여의도연구원장을 지냈을 정도로 당 핵심에서 활약했다. 추 의원은 문재인 정부의 경제정책을 정면으로 비판해 온 인물이기도 하다. 2019년 신용카드 소득공제 제도를 2022년까지 3년 연장하는 내용을 포함한 ‘조세특례제한법 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하면서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매년 20조원이 넘는 막대한 초과 세수가 발생하는 상황에서 서민·중산층 대상으로 세금을 더 거두려는 것은 경제를 파탄 내려고 작정한 것이나 다름없다”고 비판했다.

추 의원은 경제관료 출신의 경제통으로 꼽히는 만큼 새 정부 조직 체계 구성과 경제정책 추진의 초석을 견실히 다질 것으로 전망된다.

● 1960년 대구 
● 고려대 경영학과, 오리건대 경제학 석사



*‘윤석열 파워 엘리트 263人’ 전체 기사는 ‘신동아’ 4월호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신동아 2022년 4월호

이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목록 닫기

추경호 국회의원·인수위 기획조정분과 간사

댓글 창 닫기

2022/08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