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영상] “건너지 마!” 딱 30초 뒤 무너진 다리

  • 박해윤 기자 land6@donga.com 영상 제공·평창군청

[영상] “건너지 마!” 딱 30초 뒤 무너진 다리



9월 3일 태풍 마이삭이 몰고 온 폭우로 강원 평창군 진부면 양대천이 범람 위기에 놓여 있었다. 이날 오전 7시 30분께 불어난 강물 위 송정교를 건너던 자동차 앞에 한 주민이 갑자기 나타나 다리를 건너는 자동차 운전자에 수신호를 보냈다. 손을 가로저으며 자동차를 막는 주민을 본 운전자가 후진하며 다리를 벗어나는 순간, 100m 길이의 송정교 중간 부분이 무너져 내렸다. 주민이 위험을 알린 후 30초 만에 교각이 붕괴한 것이다. 교각 붕괴 현장은 CCTV에 고스란히 담겼다.



신동아 2020년 9월호

박해윤 기자 land6@donga.com 영상 제공·평창군청
목록 닫기

[영상] “건너지 마!” 딱 30초 뒤 무너진 다리

댓글 창 닫기

2020/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