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스트립댄스도 ‘드라이브스루’로! 코로나가 만든 ‘웃픈’ 풍경

  • 기획·박해윤 기자 land6@donga.com

스트립댄스도 ‘드라이브스루’로! 코로나가 만든 ‘웃픈’ 풍경

5월 1일 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시에 ‘드라이브스루’ 스트립클럽이 등장했다. 시내 한 스트립클럽 댄서들이 코로나19로 생계가 막막해지자 손님과의 접촉을 줄인 드라이브스루 방식 공연을 고안한 것. 미국에서 스트립클럽은 남성뿐 아니라 여성도 호기심에 찾는 명소로 알려졌다. 댄서들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손님이 건넨 팁을 집게로 받는 등 사회적 거리를 유지한다. 이 스트립클럽은 코로나19 유행 기간 동안 드라이브스루 공연을 계속할 예정이다.


5월 1일 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시에 ‘드라이브스루’ 스트립클럽이 등장했다. [GETTYIMAGES]

5월 1일 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시에 ‘드라이브스루’ 스트립클럽이 등장했다. [GETTYIMAGES]

시내 한 스트립클럽 댄서들이 코로나19로 생계가 막막해지자 손님과의 접촉을 줄인 드라이브스루 방식 공연을 고안한 것. [GETTYIMAGES]

시내 한 스트립클럽 댄서들이 코로나19로 생계가 막막해지자 손님과의 접촉을 줄인 드라이브스루 방식 공연을 고안한 것. [GETTYIMAGES]

댄서들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춤을 추며 관객들은 차에 앉아 환호한다. [GETTYIMAGES]

댄서들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춤을 추며 관객들은 차에 앉아 환호한다. [GETTYIMAGES]

미국에서 스트립클럽은 남성뿐 아니라 여성도 호기심에 찾는 명소로 알려졌다. [GETTYIMAGES]

미국에서 스트립클럽은 남성뿐 아니라 여성도 호기심에 찾는 명소로 알려졌다. [GETTYIMAGES]

손님이 건넨 팁 또한 집게로 받는 등 사회적 거리를 철저히 유지한다.  이 스트립클럽은 코로나19 유행 기간 동안 드라이브스루 공연을 계속할 예정이다. [GETTYIMAGES]

손님이 건넨 팁 또한 집게로 받는 등 사회적 거리를 철저히 유지한다. 이 스트립클럽은 코로나19 유행 기간 동안 드라이브스루 공연을 계속할 예정이다. [GETTYIMAGES]



신동아 2020년 6월호

기획·박해윤 기자 land6@donga.com
목록 닫기

스트립댄스도 ‘드라이브스루’로! 코로나가 만든 ‘웃픈’ 풍경

댓글 창 닫기

2020/06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