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권말 부록

탈모증 반드시 치료된다!

  • 기획·진행 김진수 동아일보 신동아 기자 jockey@donga.com

탈모증 반드시 치료된다!

‘털 고민’에 빠진 이가 부지기수다. ‘대머리족(族)’이 40∼50대 중장년층은 물론 10∼30대로까지 확산되는 추세다. 우울증을 앓는 ‘여성 대머리’ 환자도 적지 않다. 모자와 가발로 감춰보고 어렵사리 바람을 피해 다녀도 제대로 된 방법으로 치료하지 않으면 모두 허사. 탈모도 질환인 이상 탈모가 본격화되기 전에 예방하는 것이 가장 바람직하다. 멋진 모발로 멋진 인생을 되찾자.





강진수 강한피부과 원장, 대한피부과개원의협의회 홍보위원장강 훈 성바오로병원 피부과 교수민복기 대구 세브란스피부과 원장, 대한모발학회 교육이사심우영 경희의료원 피부과 교수 이동윤 삼성서울병원 피부과 교수(이상 가나다 순)

신동아 2005년 10월 호

기획·진행 김진수 동아일보 신동아 기자 jockey@donga.com
목록 닫기

탈모증 반드시 치료된다!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