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지방자치 시대의 현장

경북 의성군, 溫故知新으로 거듭나는 선진 농촌의 모범

  • 글·사진 양영훈 (여행작가)

경북 의성군, 溫故知新으로 거듭나는 선진 농촌의 모범

‘의성’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이 의성 마늘이다. 재래종인 의성 마늘은 즙액이 많고 독특한 향기와 매운맛이 강해 전국 최고의 품질을 자랑한다.

국내 최대의 생산량을 기록중인 의성 사과의 명성도 의성 마늘에 뒤지지 않는다. 의성군은 농업의 비중이 절대적으로 높고 옛것을 지키려는 보수성향이 강한, 전형적인 농촌지역이다.

그러나 지금은 전통적인 의(義)와 예(禮)를 지키면서도 새로운 조류를 거부하지 않는 선진 농촌으로 탈바꿈하고 있다. 문자 그대로 온고지신(溫故知新)의 고장인 셈이다.

신동아 2002년 10월 호

글·사진 양영훈 (여행작가)
목록 닫기

경북 의성군, 溫故知新으로 거듭나는 선진 농촌의 모범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