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건강 정보

뜨거운 물로 노폐물 제거 찬물로 염증 예방

자연치료법·동종요법·水치료법·심신의학의 오묘한 세계

  • 글: 이성재 가천의대 길병원 통합의학센터 교수 lsj@ghil.com

뜨거운 물로 노폐물 제거 찬물로 염증 예방

2/4
◇ 동종(同種)요법

동종요법(Homeopathy)은 우리에겐 다소 생소하게 들린다. 그러나 서구, 특히 유럽에선 제2의학의 기능을 갖고 있다. 세계보건기구(WHO) 보고에 의하면, 동종요법은 전세계적으로 5억명 이상의 인구를 치료하는, 널리 보급된 의학이다.

동종요법은 약 200년 전 독일의사 하네만(1775∼1843)이 실시한 이후 독일·영국·프랑스·스위스·이탈리아·네덜란드를 비롯한 유럽의 여러 나라, 미국·멕시코·쿠바·러시아·인도·일본 그리고 남미 등지로 전파됐다. 인도는 일찍이 마하트마 간디가 동종요법의 보급을 지원했고, 1950년대부터 테레사 수녀가 가난한 환자들과 아픈 어린이를 동종요법으로 치료했다.

동종요법에 관해 간단히 설명하긴 쉽지 않지만, 그 근본원리는 ‘비슷한 것은 비슷한 것으로 고친다(like cures likes)’는 ‘유사의 법칙(law of a similar)’에 근거하고 있다. 다시 말해 환자에게 어떤 증상이 있을 때 그 증상을 억제하는 게 아니라, 오히려 유사한 증상을 일으킬 수 있는 것으로 알려진 약물을 극소량 투약하여 환자의 대사과정을 조화시켜줌으로써 자연치유과정을 돕는 것을 말한다.

많은 양을 사용하면 독이 되어 병을 유발할 수 있는 물질도 극소량만 사용하면 오히려 병을 치유할 수 있다는 ‘이고제고(以苦制苦)’ 원리와 비슷하다. 그러나 이런 작용원리에 대해선 이론(異論)이 있으며 과학적으로 설명돼야 할 과제를 안고 있다.



동종요법에 쓰이는 약물의 원료는 식물·광물 또는 동물의 분비물 등 자연물에서 추출하지만, 약물은 그 원료를 수백 내지 수천만번 희석하고 진탕하는 과정을 거쳐 제조한다. 독일을 비롯한 유럽 국가들, 미국과 남미, 인도 등지에선 이전부터 식의약품 당국의 등록 및 허가를 받아야 쓸 수 있는 치료제다. 한국에서도 식품의약품안전청 공시(제2002-41호)에 따라 건강식품이 아니라 의약품으로 등록중이다.

치료기간 긴 것이 단점

동종요법으로 치료하는 많은 질환 중 하나인 폐경기 증후군을 예로 들면, 폐경기 환자의 경우 동종요법에 의한 치료는 호르몬치료를 원하지 않는 환자, 또는 여러 가지 이유로 호르몬치료를 할 수 없는 환자들에게 오래 전부터 현대의학의 대안으로 적용해온 것으로 알려져 있다. 폐경기 질환을 동종요법으로 치료할 때 흔히 사용되는 약물만 해도 세피아(Sepia), 라케시스(Lachesis), 설퍼(Sulfur), 펄자틸라(Pulsatilla) 등 수십 가지 식물 및 광물이 있다.

최근 동종요법의 치료효과에 대해 세계적으로 107개의 연구가 실행됐는데, 대다수 연구자들은 동종요법이 단지 위약(僞藥)효과에 머물지 않고 실제로 치료효과가 있다는 점을 증명해냈다.

동종요법을 현대의학의 보완의학으로 활용하고 있는 병원은 세계적으로 그 수를 헤아리기 어려울 정도로 많다. 한국에서는 아직 태동기로, 동종요법을 실시하고 있는 대학병원으로는 가천의대 길병원, 포천중문의대 대체의학대학원이 있다. 대전의 을지대 의대병원도 동종요법 활용을 준비중이다.

동종요법은 유럽식 본초의학과 마찬가지로 현대의학을 공부한 전문의가 실시한다. 또 유럽에서 사용되는 자연약품들은 엄격한 심사를 통과해야 하며, 통과 후에도 효능과 안정성에서 계속적으로 유럽공동체 자연의학위원회의 통제를 받는다. 동종요법에서 사용되는 약품들은 모두 자연약품이어서 부작용이나 금기사항은 없다.

단 동종요법은 환자 치료에 소요되는 시간이 많아 현행 의료체계(보험 등)로는 실행이 어려운 단점이 있다. 또 치료원리가 과학적으로 더욱 명쾌하게 설명돼야 하는 중대한 숙제를 지니고 있다.

동종요법의 대상 질환

●현대의학 치료로 크게 도움이 되지 않는 만성질환 환자(부비강염, 만성중이염, 기관지 천식, 협심증, 심부전증, 부정맥, 고혈압, 저혈압, 당뇨, 변비, 위염, 위궤양, 관절염, 아토피 피부염, 폐경기 증후군, 편두통, 우울증 등 신경정신과 질환, 통증질환 등)

●부작용 등 여러 가지 이유로 현대의학 치료를 원하지 않는 환자

●현대의학 치료효과가 만족스럽지 못해 추가적인 약물치료를 필요로 하는 환자

2/4
글: 이성재 가천의대 길병원 통합의학센터 교수 lsj@ghil.com
목록 닫기

뜨거운 물로 노폐물 제거 찬물로 염증 예방

댓글 창 닫기

2019/12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