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포토

한파를 즐기는 사람들

  • 글, 사진 박해윤 기자 land6@donga.com, 지호영 기자 f3young@donga.com

한파를 즐기는 사람들

기온이 영하로 떨어져 한파가 닥칠 때 가슴이 설레는 사람들도 있다. 모든 게 꽁꽁 얼어붙은 세상에서 겨울을 즐기는 ‘아이스 클라이머’들이다. 대부분의 빙벽은 하루 종일 해가 비치지 않는 응달의 계곡에 있어서 클라이머들의 체감온도는 생각보다 훨씬 낮다. 그 한파 속에서 수십 미터의 얼음벽을 로프와 아이스바일에 의지해 절벽을 오르는 사람들은 극강의 멘탈을 지닌 스포츠맨으로 불린다. 빙벽을 타며 겨울 추위를 즐기는 클라이머들은 그 짜릿함에 오히려 ‘땀이 난다’고 말한다.




신동아 2019년 2월호

글, 사진 박해윤 기자 land6@donga.com, 지호영 기자 f3young@donga.com
목록 닫기

한파를 즐기는 사람들

댓글 창 닫기

2021/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