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호

카메라 포커스

권력은 가도 봄날은 온다

‘따뜻한 남쪽 청와대’ 청·남·대

  • 사진·글 조영철 기자 | korea@donga.com

    입력2016-06-01 17:17:17

  • 글자크기 설정 닫기
    • ‘따뜻한 남쪽의 청와대’란 뜻을 지닌 청남대는 전두환 전 대통령 시절 대청호반에 지어졌다. 대통령 전용 별장이라 베일에 가려졌던 이곳은 노무현 정부 때인 2003년 4월 18일 일반에 개방됐다. 194만4843㎡(약 56만 평) 대지에 본관과 골프장, 그늘집, 양어장, 오각정, 초가정, 헬기장 등의 시설을 갖췄다.


    댓글 0
    닫기

    매거진동아

    • youtube
    • youtube
    •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