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17m 상공 짜릿한 스카이워크

공중정원 ‘서울로 7017’

  • 사진·글 조영철 기자|korea@donga.com

17m 상공 짜릿한 스카이워크

  • 1970년대 산업화의 유산인 서울역 고가도로가
  • 5월 20일 국내 첫 공중보행로인 ‘서울로 7017’로 거듭났다.
  • 사람 중심의 도심 재생인 ‘서울로’는 서울을 대표하는 사람길과
  • 서울로 향하는 길이라는 다중적 의미를 지녔다.
  • 무조건 헐고 다시 짓는 획일적인 재개발 방식에서 벗어난
  • 도심 공원으로, 서울의 또 다른 명물이다.
17m 상공 짜릿한 스카이워크

‘서울로 7017’은 서울역 고가도로가 건설된 1970년의 ‘70’과 17개 진입 연결로, 공중보행로로 새롭게 탄생한 2017년을 두루 상징한다.

17m 상공 짜릿한 스카이워크

보행 인구 증가로, 낙후됐던 지역 상권이 되살아날 것으로 기대된다.

17m 상공 짜릿한 스카이워크

공중보행로 아래로 오가는 차량을 볼 수 있도록 구멍을 뚫어 투명한 바닥판을 댄 스카이워크를 통해 밑을 내려다보면 17m 높이를 실감할 만큼 아찔한 느낌이 든다.

17m 상공 짜릿한 스카이워크

서울역 주변 풍광은 예전보다 한결 밝고 깨끗해졌다.

17m 상공 짜릿한 스카이워크

다양한 나무와 화초로 꾸며진 ‘서울로 7017’ 곳곳엔 소규모 공연을 펼치는 작은 무대와 장미무대, 전망카페와 꽃집, 전망대 등이 있다. 남대문로 쪽 통로는 건물과 연결돼 있다.

17m 상공 짜릿한 스카이워크

서울역 앞 도로와 빌딩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최고의 뷰포인트이자 포토존.

17m 상공 짜릿한 스카이워크

주한 독일인으로 구성된 밴드 공연.

17m 상공 짜릿한 스카이워크

족욕을 즐기는 시민들의 표정이 밝다.

17m 상공 짜릿한 스카이워크

하나의 길이 중림동, 만리동, 청파동 방면 세 갈래로 갈라진다.

입력 2017-06-19 17:02:58

사진·글 조영철 기자|korea@donga.com
목록 닫기

17m 상공 짜릿한 스카이워크

댓글 창 닫기

2017/12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