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8월호

윤석열 대통령 도어스테핑 live

  • reporterImage

    구자홍 기자

    jhkoo@donga.com

    입력2022-08-08 10:46:46

  • 글자크기 설정 닫기
    취임 후 첫 여름휴가를 마치고 업무에 복귀한 윤석열 대통령이 8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출근길 문답(도어스테핑)을 마친 후 집무실로 향하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취임 후 첫 여름휴가를 마치고 업무에 복귀한 윤석열 대통령이 8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출근길 문답(도어스테핑)을 마친 후 집무실로 향하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대통령 : 오랜만이죠. 반갑습니다.

    기자 : 휴가 다녀온 소감은?

    대통령 : 1년 전에 정치 시작하고 처음으로 휴식시간 가져. 지난 선거 과정, 인수위 취임 이후 과정 되돌아본 시간. 돌이켜보니 부족한 저를 국민이 불러내서 호된 비판도 하고, 따뜻한 응원과 격려로 이 자리에 (오게 돼). 국민께 감사하는 마음 갖게 돼. 국민께 해야 할 일 국민의 뜻 세심하게 살피고 초심을 지키며 받드는 게 (내가 해야 할 일이다). 휴가 기간 더 (그런 생각) 갖게 돼.

    기자 : 인적 쇄신은?

    대통령 : 모든 국정동력이 국민으로부터 나와. 국민 관점에서 문제를 점검하고 살피겠다. 그런 문제도 올라가서 살펴보고, 필요한 조치 있으면 하고. 민주주의에서 정치와 국정 운영은 언론과 함께 하지 않고선 할 수 없어. 많이 도와 달라.



    기자 : 칩4 회의 참여 의사 밝혔는데 오늘 방중하는 박진 외교부 장관에게 주문한 거 있나.

    대통령 : 정부 부처가 그 문제를 철저하게 국익 관점에서 살피고 있어. 걱정하지 않도록 관련 부처하고 잘 살피고 논의해 국익을 지켜내겠다.



    구자홍 기자

    구자홍 기자

    ‘지금’ ‘여기’ ‘우리’에게 필요한 콘텐츠가 무엇인지, 여러분의 아이디어와 지혜를 나눠주세요. 제 이메일은 jhkoo@donga.com입니다. 세상이 필요로 하고, 세상에 도움 되는 콘텐츠로 보답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vs 유승찬 “민주당 133석, 국민의힘 118석” ...

    즐겁게 살고 싶은가, 네 가지를 끊어라

    댓글 0
    닫기

    매거진동아

    • youtube
    • youtube
    • youtube

    에디터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