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별책부록 | Who’s Who 이명박 파워맨 (하)

배국환 기획재정부 2차관

예산실 요직 두루 거친 정부개혁 전문가

  • 박용(동아일보 경제부 기자)

배국환 기획재정부 2차관

배국환 기획재정부 2차관
배국환 기획재정부 2차관은 관료사회의 복지부동과 무능에 대해 거침없는 비판을 해 관료사회의 ‘미스터 쓴 소리’로 통한다.

평소에도 관료조직 혁신에 대해 강한 소신을 피력해 이명박 정부와도 ‘궁합’이 잘 맞을 것이라는 게 대체적인 평가다. 또 전남 강진 출신으로 지역 안배 측면에서 점수를 땄다는 분석도 나온다.

그는 행정자치부에 파견됐을 때 직원 토론회에 참석해 “고시 출신 젊은이가 관료사회에 들어오면 정부미가 되고 일반미보다 우수하다고 착각한다” “정부미도 철원 청결미나 이천 임금님표 쌀처럼 차별화돼야 한다” “주사(主事) 일을 장관이 해서야 말이 되나” “‘철밥통’이라는 말은 관료의 수치”라는 직설화법으로 관료사회를 질타해 화제가 됐다.

김영삼 정부 이후 정부개혁 작업에 단골로 불려 다닌 ‘정부개혁 전문가’다. 노무현 정부 당시 의욕적으로 추진한 국가재정법과 공공기관운영법의 국회 통과에도 앞장섰다. 2006년 중장기 국가전략인 ‘비전2030’을 만드는 데 주도적으로 참여했다.

경제기획원 기획예산처 기획재정부를 거치면서 예산실의 요직을 두루 맡아 전형적인 예산통으로 꼽힌다. 간부회의에서 톡톡 튀는 아이디어를 많이 내 ‘아이디어 뱅크’로 불렸다. 전통 문화에 관심이 많다. 부하 직원과도 격의 없이 얘기를 나눌 정도로 소탈한 성품으로 알려져 있다. 부처 내에서 국악동호회 및 사서삼경동호회를 주도했다. 서예동호회에도 참여하고 있다.

裵國煥

생년월일 : 1956년 10월16일

출생지 : 전남 강진

학력 : 경복고, 성균관대 경영학과, 서울대 행정대학원 행정학(석사), 미국 위스콘신대대학원 공공정책학과

경력 : 행정고시 22회, 상공부 기획관리실 기업지도담당관실, 경제기획원 예산실 예산총괄과, 대통령비서실(경쟁력강화기획단) 파견, 기획예산위원회 정부개혁실 개혁기획팀장, 기획예산처 예산제도과장, 예산총괄과장, 대통령 정부혁신·지방분권위원회 파견, 행정자치부 지방재정경제국 국장, 기획예산처 재정전략실 재정정책기획관, 공공혁신본부장, 재정전략실장

취미 : 테니스

종교 : 기독교

신동아 2008년 5월 호

박용(동아일보 경제부 기자)
목록 닫기

배국환 기획재정부 2차관

댓글 창 닫기

2018/12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