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덕후’ 사진관

운동화, 패션이 되다

‘코비진스’의 신발 컬렉션 공개

  • 사진·글 홍중식 기자 free7402@donga.com

운동화, 패션이 되다

  • ‘코비진스’의 신발 컬렉션 공개곽지원 씨는 자타 공인우리나라 최고의 신발 ‘덕후’다. 온라인에서 ‘코비진스’라는 이름으로 활동하는그는 신발에 대한 누리꾼의 각종 질문에 척척 답을 내놓는다. ‘네이버 지식인 랭킹 1위’를 차지했을 만큼 명성이 높다. 그가 직접 수집한운동화 컬렉션도 기능성과 아름다움 면에서타의 추종을 불허한다.
나이키 빈티지라인 데이브레이크 언더커버 컬래버레이션 제품.

나이키 빈티지라인 데이브레이크 언더커버 컬래버레이션 제품.

나이키 줌 테라 카이거 5.

나이키 줌 테라 카이거 5.

나이키 에어조던 3 피어. 2013년 제품이다.

나이키 에어조던 3 피어. 2013년 제품이다.

리복 퓨리 아트모스. 리복이 도쿄의 패션 편집숍과 협업해 2007년 출시한 제품이다.

리복 퓨리 아트모스. 리복이 도쿄의 패션 편집숍과 협업해 2007년 출시한 제품이다.

나이키 에어조던 6 게토레이.

나이키 에어조던 6 게토레이.

브룩스 GTS 18. 미국에서 기능성 
러닝화 중 최고 인기 제품 가운데 하나다.

브룩스 GTS 18. 미국에서 기능성 러닝화 중 최고 인기 제품 가운데 하나다.

뉴발란스 576 퍼플 메시. 상급 모델로 고급스러운 컬러가 특징이다.

뉴발란스 576 퍼플 메시. 상급 모델로 고급스러운 컬러가 특징이다.

아디다스 알파엣지 4D. 아디다스 인기 모델인 울트라 부스트를 발전시킨 모델로, 밑창의 공학적 디자인이 눈길을 끈다. 한정 수량만 판매돼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모으고 있다.

아디다스 알파엣지 4D. 아디다스 인기 모델인 울트라 부스트를 발전시킨 모델로, 밑창의 공학적 디자인이 눈길을 끈다. 한정 수량만 판매돼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모으고 있다.

나이키 에어조던 11 로컷 블랙 레드. 곽지원 씨 애장품이자 패밀리 슈즈로 가족 모두가 좋아하는 신발이다.

나이키 에어조던 11 로컷 블랙 레드. 곽지원 씨 애장품이자 패밀리 슈즈로 가족 모두가 좋아하는 신발이다.

리복 겐조 퓨리. 디자이너 겐조 미나미와 컬래버레이션한 제품. 세계적으로 500족만 한정 판매해 현재 시세가 100만 원이 넘는다.

리복 겐조 퓨리. 디자이너 겐조 미나미와 컬래버레이션한 제품. 세계적으로 500족만 한정 판매해 현재 시세가 100만 원이 넘는다.

나이키 에어조던 8 오리지널. 곽지원 씨는 마이클 조던이 이 운동화를 신은 모습을 보고 신발 수집을 시작했다. 세월이 많이 흐른 탓에 신발이 삭아버려 지금은 포장 보관하고 있다.

나이키 에어조던 8 오리지널. 곽지원 씨는 마이클 조던이 이 운동화를 신은 모습을 보고 신발 수집을 시작했다. 세월이 많이 흐른 탓에 신발이 삭아버려 지금은 포장 보관하고 있다.

나이키 에어조던 7 헤어. 마이클 조던이 1996년 영화 ‘스페이스 잼’에 직접 신고 출연해 인기를 얻은 제품이다.

나이키 에어조던 7 헤어. 마이클 조던이 1996년 영화 ‘스페이스 잼’에 직접 신고 출연해 인기를 얻은 제품이다.

언더아머 HOVR Infinite. 운동화에 칩이 내장돼 있어 휴대전화 애플리케이션으로 달리기 속도 등을 측정할 수 있다.

언더아머 HOVR Infinite. 운동화에 칩이 내장돼 있어 휴대전화 애플리케이션으로 달리기 속도 등을 측정할 수 있다.

뉴발란스 우사(USA) 993 그레이. 
보기 힘든 미국산 제품이다.

뉴발란스 우사(USA) 993 그레이. 보기 힘든 미국산 제품이다.

나이키 에어 모어 업템포. 2016년 나온 ‘출시 20주년’ 기념 제품이다.

나이키 에어 모어 업템포. 2016년 나온 ‘출시 20주년’ 기념 제품이다.



신동아 2019년 8월호

사진·글 홍중식 기자 free7402@donga.com
목록 닫기

운동화, 패션이 되다

댓글 창 닫기

2019/12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