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김건희 여사 지원팀 설치하자?!

[구블리의 정치 뽀개기 ⑱]

  • 정혜연 기자 grape06@donga.com, 구자홍 기자 jhkoo@donga.com

김건희 여사 지원팀 설치하자?!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활발하게 활동하면서 대통령 배우자의 활동을 전담할 조직을 둬야 하는 것 아니냐는 얘기가 나옵니다. 공식, 비공식 활동 필요성이 있는 만큼 폐지한 제2부속실을 부활하거나 대체해 대통령 배우자 일정과 의전 등을 지원할 전담 조직을 두자는 것입니다.

입대껏 대통령실이라는 공식 루트가 아닌 ‘팬카페’ 등 비공식 채널로 김건희 여사의 사진 등이 공개되면서 불필요한 논란이 계속돼 왔습니다.

대선 전 약속한 대로 ‘제2부속실을 폐지하고, 조용한 내조에 머물라’는 여론이 높을까요. 공식 기구를 통해 활동을 지원하자는 의견에 더 많은 국민이 동조할까요.

6월 17일, 18일 한국사회여론연구소가 TBS 의뢰로 실시한 조사에서는 제2부속실 부활에 대해 45.8%가 찬성, 40.8%가 반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신뢰 수준 95%, 표본오차 ±3.1%포인트). 오차범위 내에 있습니다만, 활동을 관리하는 조직을 두자는 여론이 조금 높습니다.



이 글을 읽는 독자께서는 이 문제를 어떻게 바라보고 계신지요. 구블리의 정치 뽀개기에서 제2부속실 문제를 살펴봤습니다. 영상에서 확인해 주십시오.



신동아 2022년 7월호

정혜연 기자 grape06@donga.com, 구자홍 기자 jhkoo@donga.com
목록 닫기

김건희 여사 지원팀 설치하자?!

댓글 창 닫기

2022/09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