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호

‘조국 퇴진 집회’ 新전대협 김근태, 국회의원 되다

  • reporterImage

    이현준 기자

    mrfair30@donga.com

    입력2024-01-29 15:26:56

  • 글자크기 설정 닫기
    • 안철수 영입 인재로 정계 입문

    • 국민의힘 탈당 권은희 자리 이어받아

    • “쇳가루 마시며 일하던 차에 뜻밖 소식”

    • “부끄럽지 않은 120일 보낼 것”

    김근태 국민의힘 상근부대변인. [동아DB]

    김근태 국민의힘 상근부대변인. [동아DB]

    “1주일 전쯤 (의원직을 승계하게 되리라는) 연락을 받았다. 의원직에 대한 기대 없이, 정치를 그만할까 생각도 하고 있었던 때라 뜻밖이었다.”

    29일 김근태 국민의힘 상근부대변인은 ‘신동아’와의 통화에서 권은희 국민의힘 의원이 탈당 및 의원직 사퇴를 선언함에 따라 의원직을 승계하게 된 데에 대해 이같이 말했다. 이날 권 전 의원은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임시회기를 마지막으로 21대 국회가 끝을 향해 가고 있다. 저의 21대 국회 고군분투 의정활동도 마무리한다”고 밝힌 바 있다.

    권 전 의원은 21대 총선에서 당시 국민의당 비례대표 순번 3번으로 국회에 입성했다. 이에 따라 당시 4번 순번이던 김 부대변인이 권 전 의원의 자리를 이어받게 됐다. 김 부대변인은 연세대 공과대학 졸업 후 2019년 서울대 재료공학부 대학원 재학 시절 ‘조국 법무부 장관 퇴진 집회’를 주도했다.

    2020년부터 학생단체 신(新)전대협(신전국대학생대표자협의회)에서 서울대 지부장을 맡아 문재인 정부에 대해 비판 목소리를 냈다. 같은 해 3월 안철수 당시 국민의당 대표에 의해 영입돼 21대 총선에서 국민의당 비례대표 4번을 받았다. 국민의당이 6.79%의 당 득표율을 기록, 3번까지만 당선되며 국회 입성엔 실패했다. 2022년 국민의당과 국민의힘 합당 이후 지난해 4월부터 상근부대변인을 맡고 있다. 국민의당과 국민의힘을 모두 겪은 청년 정치인이다.

    지난해 7월부턴 SNS 활동을 멈추는 등 공식적 정치 활동을 하지 않았다. 이에 대해 김 부대변인은 “정치가 힘들어서라기보다는 나중에 정치를 하더라도 어디 가서 당당하게, 내가 밥벌이도 잘하는, 그 나름 성공한 이력을 갖고 하는 게 낫겠다 싶었다. 정치 외적으로도 뛰어난 사람임을 인정받길 원했다”며 “부친이 조그마한 공장을 운영하는데, 일을 도우며 생업에 집중하고 있었다. 한창 쇳가루 마시면서 일하고 있던 차에 갑작스럽게 (의원직 승계) 소식을 들었다”고 밝혔다.



    김 부대변인의 의원 임기는 21대 국회가 마무리되는 5월 말까지다. 권 전 의원이 소속됐던 교육위원회로 가게 될 가능성이 크다. 김 부대변인은 “특별한 일이 없다면 교육위원회로 가게 될 것 같지만 반드시 전 의원의 상임위원회로 갈 필요는 없다고 들었다. 국회에 들어가면 한번 살펴보려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임기가 많이 남지 않은 만큼 선거관리위원회에서 승계 절차를 빠르게 진행해주기로 했다. 2월 1일 열리는 본회의부터 의원으로서 참석할 수 있을 것 같다”며 “안철수 의원에게 인사차 전화했더니 ‘잘 됐습니다’라며 반가워하더라”고 덧붙였다.

    의정 계획에 대해선 “보좌진을 꾸리는 등 밑그림을 그리는 단계다. 우선 할 수 있는 일과 해야 하는 일을 정리하는 등 체계를 갖추는 데 집중하고 있다”며 “당당하되 교만하지 않고, 겸손하되 비굴하지 않게 120일을 보내고 싶다. 부끄럽지 않은 의정활동을 하겠다고 약속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영상] 국민의당 최고위원 시절 모습





    이현준 기자

    이현준 기자

    대학에서 보건학과 영문학을 전공하고 2020년 동아일보 출판국에 입사했습니다. 여성동아를 거쳐 신동아로 왔습니다. 정치, 사회, 경제 전반에 걸쳐 우리가 살아가는 세상에 관심이 많습니다. 설령 많은 사람이 읽지 않더라도 누군가에겐 가치 있는 기사를 쓰길 원합니다. 펜의 무게가 주는 책임감을 잊지 않고 옳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문화·예술계 대표해서 표현의 자유 ‘입틀막’ 정부와 싸우겠다”

    [영상] 김용태 “이재명, ‘야당 존중’ 원한다면 尹부터 존중해야”

    댓글 0
    닫기

    매거진동아

    • youtube
    • youtube
    • youtube

    에디터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