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뉴스 사이언스

오 마이 갓! 갑자기 늙어버린 당신

  • 이한음|과학칼럼니스트 lmglhu@daum.net

오 마이 갓! 갑자기 늙어버린 당신

1/4
  • 3개월 만에 만난 지인이 못 알아볼 정도로 갑자기 늙어버렸다면 우리는 내심 크게 놀라게 된다. 그러나 차마 말을 꺼내기 어렵다. 당사자는 얼마나 속이 상할지가 짐작되기 때문이다. 외모 관리의 달인인 연예인에게도 갑작스러운 노화가 찾아온다. 누구나 피하고 싶은 일이지만 내 일이 될 수도 있다.
오 마이 갓! 갑자기 늙어버린 당신

데미무어

최근 할리우드의 골칫덩이 여배우 린제이 로한(25)의 모습이 화제가 됐다. 로한이 한 방송에 출현했는데 삽시간에 폭삭 늙은 모습이었다. 도저히 20대 중반의 나이로 믿기지 않을 정도였다. 성형수술이나 화장의 산물로 보는 이들도 있고 스트레스나 마음고생으로 인한 노화로 추정하는 이들도 있다.

해외 토픽을 보면 불과 얼마 전까지의 아름다운 모습을 잃고 나이 든 얼굴이 된 배우들이 종종 등장한다. 매컬리 컬킨은 영화 ‘나홀로 집에’에서 귀엽고 깜찍한 어린이로 나와 전 세계인의 사랑을 받았다. 그런 그가 최근 자기 나이(31세)보다 훨씬 늙어보이는 모습을 공개해 충격을 줬다. 그는 영화의 대성공 이후 부모의 이혼 소송, 혼인과 이혼, 마약 복용 등 여러 사건을 겪었다. 사람들은 그의 늙은 외모를 스트레스 탓으로 돌리는 듯하다.

여배우 데미 무어(49)도 최근 급격히 노화한 모습이 카메라에 찍혔다. 무어는 두 차례나 전신 성형수술을 받았고 영화에서 20대 여배우들과 비키니 차림으로 맞대결을 벌이기도 했다. 열여섯 살이나 어린 배우와 결혼해 화제를 뿌렸다. 그러나 어린 남편의 불륜에 이은 이혼 탓인지 갑자기 늙어버린 것이다. 무어의 주름살 가득한 얼굴은 많은 것을 생각하게 했다.

린제이 로한, 매컬리 컬킨, 데미 무어…

얼굴의 노화는 곧 얼굴 피부의 노화다. 이는 수분 부족으로 인한 피부의 푸석거림, 피부의 처짐, 눈 밑 다크 서클, 주름살의 깊어짐에 의해 외부로 표현된다. 얼굴 피부의 노화는 자연적인 과정으로 누구도 피해갈 수 없다. 20세가 넘으면 피부에 탄력을 유지해주는 콜라겐이 해마다 약 1%씩 줄어든다. 당연히 피부는 탄력이 떨어지고 얇아지며 처진다.

여기에 피부를 빨리 늙게 하는 외부 요인도 작용한다. 대개 7가지로 요약되는데 가장 큰 요인은 햇빛이다. 자외선은 콜라겐 같은 피부 성분을 파괴하고 멜라닌 색소를 늘려 잡티, 기미를 일으킨다. 흡연은 피부의 수분을 유지해주는 주된 성분인 비타민C를 파괴하고 산소 공급을 막는다. 이에 따라 피부가 메마르고 주름이 늘어난다.

오 마이 갓! 갑자기 늙어버린 당신

매컬리 컬킨

음주도 영향을 준다. 술을 마시면 피부의 모세 혈관이 팽창한다. 지나친 음주로 이런 상태가 지속되면 혈관이 파괴돼 얼굴이 붉어지고 피부가 약해진다. 찬바람도 원인이다. 추운 날씨에 맨 얼굴로 다니면 피부가 건조해지고 푸석해진다.

운동 부족도 한몫을 한다. 운동량이 줄면 혈액 순환이 나빠져 피부의 생기를 줄인다. 수면 부족도 있다. 잠을 설친 다음 날이면 누구나 알 듯이, 눈가가 처지고 다크 서클이 생긴다. 스트레스도 피부 노화의 원인이다. 스트레스는 얼굴을 찌푸리게 함으로써 주름을 만든다. 전반적으로 몸 상태를 나쁘게 해 피부에 악영향을 준다.

린제이 로한은 노화 촉진 요인들을 자주 접한 것으로 짐작된다. 심지어 마약류도 복용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피부 노화를 막으려면 노화 촉진 요인을 차단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지만 그녀는 이런 조치를 소홀히 한 것으로 보인다.

동안(童顔)을 유지하고 싶은 사람은 거꾸로 자외선 덜 쪼이기, 금연, 절주, 찬바람 덜 쐬기, 유산소 운동하기, 충분한 수면 취하기, 스트레스 덜 받기를 꾸준히 실천하면 되는 것이다.
1/4
이한음|과학칼럼니스트 lmglhu@daum.net
목록 닫기

오 마이 갓! 갑자기 늙어버린 당신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